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사회
경남교육청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자발적 역량 강화
경남교육청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자발적 역량 강화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경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1~2일 함양 웰니스호텔인산가에서 주민참여예산위원 40명을 대상으로 역량을 강화하는 연수를 열었다.이번 연수는 지난 4월 제1회 주민참여예산위원회에서 위원들의 역량을 강화하는 기회를 확대하자는 요구를 반영한 것으로, 정보 전달식의 강의가 아닌 주민참여예산위원들의 자발적 연구와 주제 발표로 진행됐다.재정‧교육 전문가로 위촉‧임명된 주민참여예산위원들의 역사로 보는 교육 재정의 이해, 학교 교육활동의 주민참여 등 사례 중심의 주제 발표와 주민참여예산 활
'청년의 꿈으로! 청년의 힘으로!' 경상북도 청년문화 페스티벌 개최
'청년의 꿈으로! 청년의 힘으로!' 경상북도 청년문화 페스티벌 개최 [시사코리아저널=김연학 기자] 경북도는 3일 포항 상대동 젊음의 거리(쌍용사거리) 일원에서 청년들의 문화예술 활동을 장려하고 상호 소통하기 위한 '경상북도 청년문화 페스티벌'을 개최한다.이번 페스티벌은 코로나 이후 도 단위 청년문화행사의 첫 번째 장으로 청년들이 직접 기획하고 참여해 청년이 주인공인 문화축제로 펼쳐진다.△청년마켓 △청년체험부스 △거리버스킹 △댄스동아리 챔피언십 △청년드림콘서트 등 청년들이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로 구성해 청년들에게 풍성한 정보와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청년 소상공인들의 제품을
권오중-서경덕, 잊혀진 독립운동가 '서영해' 알린다
권오중-서경덕, 잊혀진 독립운동가 '서영해' 알린다 [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배우 권오중과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의기투합해 잊혀진 독립운동가 서영해의 삶을 기리는 다국어 영상을 국내외에 공개했다고 2일 밝혔다.이번 4분짜리 영상은 KB국민은행 '대한이 살았다' 캠페인의 일환으로 제작됐으며, 한국어 및 영어로 공개되어 국내외 누리꾼에게 널리 전파중이다.영상의 주요 내용은 20세기 초 세계 외교 무대의 중심이었던 프랑스에서 고려통신사를 설립해 언론과 출판을 통해 우리 민족의 독립의지를 세계에 알렸던 활약상을 재조명했다.특
경남교육청, 학교 조리실 환기시설 '확 바꾼다'
경남교육청, 학교 조리실 환기시설 '확 바꾼다'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경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학교급식 조리 종사자의 건강과 안전한 작업환경을 위해 2026년까지 1,623억 원을 투입해 894개교의 조리실 환기시설을 전면 개선한다고 1일 밝혔다. 경남교육청은 올해 추경예산을 확보해 75개교를, 나머지 819개교는 2026년까지 연차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사업비는 학교당 약 3천만 원에서 3억 원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전체 조리학교는 970개교로 76개교는 개선을 완료했다.경남교육청은 학교 급식실의 효과적인 환기시설 개선을 위해 지난해 9월부터 30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주낙영의 열린소리] 바다에서 새 희망을, 도약하는 대한민국
[주낙영의 열린소리] 바다에서 새 희망을, 도약하는 대한민국 제28회 바다의 날 기념식이 31일 경주엑스포대공원 백결공연장에서 열린다. 바다의 날 행사가 경주서 개최되긴 이번이 처음이다.바다의 날은 해양자원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는 동시에 해양수산인들의 자긍심을 높이기 위한 국가기념일이다.그간 경주는 역사문화유적으로 가득한 도시로 알려진 까닭에 내륙 도시로 알고 있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하지만 경주는 북쪽의 포항과 남쪽의 울산 사이로 44.51km의 해안선을 따라 드넓은 바다를 끼고 있는 해양도시다.부산이나 인천처럼 큰 항구는 아니지만, 2025년 개항 100주년을 맞는 감포항을 비롯해 12곳
[이동훈 칼럼] 초고령사회 앞둔 대한민국, 공적 간병체계 수립 시급하다
[이동훈 칼럼] 초고령사회 앞둔 대한민국, 공적 간병체계 수립 시급하다 국민건강보험은 1989년 전국민 의료보험 시작으로 현재까지 우리나라 의료보장제도로써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2021년 건강보험 환자 진료비 실태조사 결과에 의하면, 건강보험 전체 보장률은 그리 높지 않은 64.5%에 불과하지만 4대 중증질환인 암질환, 심장질환, 뇌혈관질환, 희귀난치성 질환은 보장률 84%, 고액진료비가 발생하는 상위 30개 질환의 보장률은 80% 이상으로 OECD 국가 평균 보장률 80% 수준 정도인 만큼 보장성이 괜찮은 편이다. # 초고령사회와 파편적인 간병 체계하지만 우리나라는 초고령 저출산사회라는 심각한 인구
[유숙 칼럼] 정신장애인의 해방일지
[유숙 칼럼] 정신장애인의 해방일지 지난 9월 우리나라는 유엔장애권리위원회의 최종견해를 채택했다. 점자를 한글과 동일한 지위임을 규정한 「점자법」을 채택, 탈시설 장애인의 자립생활 지원을 위한 로드맵 채택 등이 긍정적인 측면으로 평가받았다. 그러나 장애등급제를 포함해서 장애에 대한 의학적 모델이 여전히 만연하여 장애인의 사회통합을 저해하고 적절한 서비스와 지원에 접근을 제한하는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는 평가는 가슴이 답답한 대목이다.(출처 : 비마이너)그중에서도 필자는 정신장애와 관련된 내용을 꼼꼼하게 읽어보지 않을 수 없었다. 개개인의 복지서비스 필요가 서비스
[김윤재 칼럼] 전세사기 근절을 위한 실효적 해결 방안
[김윤재 칼럼] 전세사기 근절을 위한 실효적 해결 방안 전국적인 이슈가 되고 있는 ‘전세사기’ 해법에 대한 방향은 두 가지이다. 하나는 현재의 피해자를 구제하는 것과 다른 하나는 미래의 피해자가 나오지 않게 제도를 보완하는 것이다. 현재의 피해자를 구제방법은 이론적으로는 재산적 손해를 국가가 대신 부담해 주는 것과 가해자에 대한 엄정한 처벌을 신속히 집행하는 것이다. 현재의 피해자 구제를 위한 지금까지의 정부의 대책은 이번에도 사후약방문(死後藥方文)이라는 느낌을 지울 수가 없다. 현 정부가 국정의 지휘권을 넘겨받게 된 가장 원인은 지난 정부의 부동산 정책의 실패 때문이라는 것을 모르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