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사회
창원소방본부, 2022년까지 380여명 인력 증원
창원소방본부, 2022년까지 380여명 인력 증원 [시사코리아저널=이환수 기자] 창원소방본부(본부장 이기오)는 정부의 현장부족 인력 2만명 충원계획에 따라 2022년까지 380여명을 증원할 계획을 밝혔다.이에 올해 공개채용을 통해 100명을 선발, 소방학교 교육을 마친 뒤 현장 배치해 화재, 구조, 구급 분야 현장 대응능력을 강화할 계획이다.창원시는 허성무 창원시장의 ‘소방본부 조직 확대 및 소방장비 현대화’ 공약에 따라 지난해 95명 소방공무원을 채용을 비롯해 창원소방본부 2과 증설 및 청사를 신축이전했다.또한 소방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풍호119안전센터, 북면119안전센터를 신설
창원의 ‘아름다운 나눔보따리'가 추위를 녹였다
창원의 ‘아름다운 나눔보따리'가 추위를 녹였다 [시사코리아저널=이환수 기자] 창원시는 아름다운가게(경남본부장 공창용)가 11일 설맞이 아름다운 나눔보따리 250개(환가액 2500만 원)를 전달했다고 밝혔다.나눔보따리는 아름다운가게가 지난해 기증품을 판매한 수익금을 이용, 준비한 것이다.보따리에는 이불, 휴지, 라면, 식용유, 샴푸, 수건 등 10만원 상당의 생활용품이 알뜰하게 포장됐다.이 보따리는 자발적으로 참여한 250명의 배달천사가 저소득가정 250세대에 직접 배달했다.아름다운가게가 추진하는 ‘아름다운 나눔보따리’ 사업은 17년 동안 매년 설 명절을 앞두고 전국 39개 지역
창원경상대병원, 세이브더칠드런 국내 아동의료비 지원사업 협약
창원경상대병원, 세이브더칠드런 국내 아동의료비 지원사업 협약 [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창원경상대병원은 사회복지법인 세이브더칠드런코리아와 '2020년 국내아동의료비지원사업 협약서’에 서명, 상호 협력 관계를 유지하기로 결정했다고 9일 밝혔다.이들은 지난 2017년부터 협약을 통해 저소득 아동의 의료비 지원을 위해 협력해 왔다. '국내아동의료비지원사업(구 아동청소년 검사 및 외래비 지원사업)’은 우리나라와 유엔이 맺은 유엔아동권리협약에 근거해 질병이 의심되거나 이미 발병한 상태임에도 불구하고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인해 의료적 조치를 시행하지 못하는 저소득가정 아동에게 검사 및
여백
여백
오피니언
[기고] 논·밭두렁 소각 안됩니다
[기고] 논·밭두렁 소각 안됩니다 [시사코리아저널 특별기고/ 경주소방서 동부119안전센터 소방사 전인배] 지난 2019년 10월 31일에 경상북도 화재예방 조례가 개정·공포되었다. 개정 내용은 제3조 ‘화재로 오인할 만한 우려가 있는 행위 등의 신고’에 있어서, 신고 지역으로 ‘산림인접지역 및 논과 밭 주변’, ‘비닐하우스 밀집지역’이 신설 및 추가된 것이다.그리하여 상기의 장소에서 쓰레기 소각이나, 연막 소독 등을 할 시에는 관할 소방본부장과 소방서장에게 서면, 전화, 팩스 등의 방법을 통해서 사전에 신고해야만 한다. 만약 사전 신고 없이 불필요한 소방력의 출동을
전통시장 화재예방으로 우리의 소중한 추억 지키자!
전통시장 화재예방으로 우리의 소중한 추억 지키자! [시사코리아저널 독자 기고/ 태백소방서 홍보담당자 김민혁] 11월에 접어들면서부터 날씨가 추워지고 있다. 매년 11월은 '전국 불조심 강조의 달'이다.이에 소방청에서는 불조심 현수막 게첨, 포스터 배부, 소방시설 점검·지도, 소소심 소방안전교육 등 겨울철 화재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하지만 이런 노력에도 불구하고 겨울철에는 화재사고가 집중되고 있고 특히 화재에 취약한 전통시장의 화재예방 중요성이 더욱 더 부각된다.전통시장은 누구나 추억을 간직하고 있는 공간으로 아직도 곳곳에 남아있는 예전 모습들이 어린 시절을 떠
[기고] 불나면 대피먼저
[기고] 불나면 대피먼저 [시사코리아저널 특별기고/경주소방서 동부119안전센터장 한정]그동안 우리는 화재가 발생하면 신속하게 119에 ‘신고’해야 한다고 배웠다. 물론 옳은 말이다. 하지만 화재전문가인 소방공무원의 입장에서는 ‘신고’보다 현장에서의 ‘대피’의 중요성을 제일 강조하고 싶다. 소방공무원은 철저한 소방 활동으로 화재를 신속하게 진압하여 재산상의 피해를 줄이도록 최선을 다한다. 하지만 만약 인명피해가 조금이라도 발생한다면, 그 현장 활동은 실패한 화재진압이라 할 수 있는 것이다.필자는 외부기관에 교육훈련과 강의를 나갈 일이 자주 있다. 그때마다 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