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사회
해피맘 경남지부, 이주여성과 '자매 맺기'
해피맘 경남지부, 이주여성과 '자매 맺기' -나누리 사회복지 통합지원 센터·가정폭력센터에 생필품 지원-주택의 겨울 찬바람 막이 필수품 '뽁뽁이' 대량 전달[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해피맘ㆍ세계부인회 경남지부(지부장 김송학)가 사회복지센터 지원 및 가정폭력상담 등 단체 돕기 사회활동과 함께, 다문화가정 이주여성과의 ‘자매 맺기’ 운동을 벌이고 있어 눈길을 모으고 있다. 해피맘 경남지부는 지난 16일 진주이주여성인권센터에서 네팔 이주여성(한국이름 김유미. 34세)과 해피맘 김윤정 사무국장과의 '자매 맺기'를 했다.한국
11월 현충시설에 영양군 남자현 지사 생가 선정
11월 현충시설에 영양군 남자현 지사 생가 선정 [시사코리아저널 김연학 기자] 경북북부보훈지청(지청장 김상출)은 순국선열(11월17일)의 날을 맞이하여 11월 이달의 우리지역 현충시설로 여성 독립운동가 남자현 지사 생가(경북 영양군 석보면 지경리 394)를 선정했다.남자현 지사(1872.12.7~1933.8.22)는 의병활동을 한 아버지를 도와 정보를 수집하고, 3․1 만세운동 이후 만주 서로군정서 참가하여 독립투사들을 간호하고, 이후 예배당․교육기관을 설립하여 해방운동과 민족의식을 고취하는 활동을 활발히 하는 등 평생을 조국의 자주독립과 민족의 존영을 위하
해피맘 경남지부-내일을 여는 집, 가정폭력 가족 돕기 위한 MOU
해피맘 경남지부-내일을 여는 집, 가정폭력 가족 돕기 위한 MOU [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사)해피맘ㆍ세계부인회 경남지부(지부장 김송학)와 사회복지법인 한울타리(이사장 정행길) 내일을 여는 집(시설장 권진영)이 10월 30일 진주시 문산읍 '내일을 여는 집'에서 가정폭력 가족의 사회안정화를 위한 업무협약식(MOU)을 갖고 가정폭력 피해자들을 돕기로 했다.이들 양 기관은 해피맘 고병갑 진주센터장과 연계한 이날 업무협약식을 통해, 가정폭력 피해자들의 재활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통해 상호 협력관계를 갖기로 했다.여성복지시설(보호시설)인 '내일을 여는 집'은 법률구조
여백
여백
오피니언
잘못된 음주 문화 하루빨리 개선돼야
잘못된 음주 문화 하루빨리 개선돼야 [시사코리아저널 특별기고/ 영양경찰서 교통계장 이희영] 경찰청은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말까지 전국 음주운전 특별단속을 실시하고 있다.연말연시 들뜬 분위기로 인해 회식을 비롯한 각종모임으로 음주운전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음주운전은 교통사고로 이어지기 때문에 그 자체가 범죄행위이므로 단 한잔의 술을 마셨더라도 결코 운전대를 잡아서는 안될 것이다.잘못된 음주문화의 병폐로 인한 교통안전 불감증의 심화로 건전한 우리 사회가 병들어가는 각종 수많은 폐해가 우려 되고 있다.경찰청에서는 이를 위해 상습,고질적인 음주운전 문화의 척결을 위해
강추위 동반한 폭설대비책 및 블랙아이스 운전요령
강추위 동반한 폭설대비책 및 블랙아이스 운전요령 [시사코리아저널 특별기고/ 영양경찰서 교통계장 이희영] 강추위와 함께 폭설이 내려 교통사고, 화재사고, 빙판길 사고 등 동절기 사고가 잦을 것으로 예상되어 사고 예방을 위한 개개인의 주의가 각별히 요구된다.도로의 결빙에 대비해 스노체인, 염화칼슘, 삽 등 자동차 월동용품 사전 준비하고 출발전 앞유리 성애를 완전히 제거하여 시야를 넓혀 빙판길 등 만약의 돌발사태에 대비해야 한다.동절기 커브길에는 블랙아이스가 있을 것을 예상하고 속도를 줄이며 주행하는 것이 교통사고 예방에 최선의 길이다.상습 결빙구간에는 시인성이 좋은 현수막을 게시하여
소방차 길터주기, 우리들의 작은 배려에서 시작된다
소방차 길터주기, 우리들의 작은 배려에서 시작된다 [시사코리아 저널 특별기고/경주소방서 불국사119안전센터장 이우율] 골든타임이란 화재나 응급 환자 발생 시 피해를 최소화하고 생존율을 높일 수 있는 초기 재난대응 목표시간을 뜻하는 말로 소방에서는 ‘5분’이내에 재난현장에 도착하는 것을 최대의 관건으로 보고 이를 달성하기 위해 항상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화재 발생 시, 소방차가 5분 이내 도착하면 화재의 연소 확산속도를 늦추고, 화재 면적의 확장을 방지하며, 건물 내 사람이 남아 있다면 진입에 수월한 환경을 만드는 데 시간을 더 쏟을 수 있게 된다.또한 심정지 환자 등 응급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