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레저/여행/축제 핫클릭
나만의 여행, 경북도청 신도시 기행으로 여행 떠나요신도시, 안동 및 예천 일원 체류형 개별자유여행(2박3일 이상)
  • 김연학 기자
  • 승인 2022.07.18 16:43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김연학 기자] 경북도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일상 속을 벗어나 신도시를 여행하며 나만의 행복한 여행을 계획할 수 있는 도청 신도시기행 ‘여행을 떠나요’ 행사를 실시한다.

7월 중순부터 시작되는 경북도청 신도시 기행은 코로나19 이후 달라진 트렌드에 맞춰 신도시 정주환경과 발전상황을 홍보하고 인구유입에 중점을 두며 세 가지 사업을 추진한다.

먼저, 체류형 관광을 통해 신도청 일대가 듀얼라이프 거점으로서 매력적인 장소임을 홍보하기 위해 실시하는 경북형 듀얼라이프* 연계 신도시체험 사업이다.

듀얼라이프는 본인 또는 가족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을 실현하기 위해 도시지역과 지방에 2개의 거점을 보유하고 중장기·정기·반복적 관계를 맺고 순환하며 거주(체류)하는 생활양식이다.

경북 외 지역 거주자로서 2박 3일~6박 7일(여행일정 중 하루는 신도시 관광) 동안 여행계획을 참가자 본인이 준비해 1일 2건 이상 여행 후기 포스팅을 해야 한다.

2박3일은 예천1박+안동1박(첫째날 신도시 방문)이며 6박7일은 예천4박+안동2박(둘째날 신도시 방문)이다.

여행 종료 후 10일 내 홍보결과와 카드(현금)영수증을 제출하면 숙박비(1박 5만원/최대 6박 30만원)와 체험비(5~15만원)를 지원 받을 수 있다.

숙박시설은 참가자 자율(관광호텔, 한옥체험, 관광펜션, 농촌민박 등 업종제한 없음)로 정하면 된다.

다음은 영상 및 유튜브 중심으로 재편되는 도정홍보 트렌드에 맞춰 신도청 언택트 기행 유튜브 영상 제작을 시행한다.

도청신도시의 뛰어난 정주환경과 인프라를 소개하는 내용을 담아 7월에서 10월까지 영상을 제작하고, 11월 경북도 공식 유튜브 채널‘보이소TV’를 통해 송출해 홍보할 예정이다.

끝으로, 유형별 단체관광으로 지역축제와 연계한 테마별 기행을 진행해 다양한 여행 수요를 만족 시킬 수 있는 신도시 답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테마별 기행은 힐링명소, 탈춤축제, 가을문학, 신·구건축기행, 과거현재미래투어다.

이번 신도시 기행은 경북형 듀얼라이프 연계 신도시 체험을 먼저 시작한다.

참가신청은 해당 홈페이지(www.gbcitytour.com 개별여행)에서 할 수 있다.

신도청 언택트 기행 유튜브 영상제작과 테마별 기행에 대한 일정은 별도로 안내할 계획이다.

한편, 안동 풍천면과 예천 호명면 일원에 사업비 2조1586억원을 투입해 1만966㎢(332만평) 규모로 조성하는 도청이전신도시 사업은 2027년까지 인구 10만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이 사업은 1단계는 완료됐으며, 현재 2단계를 추진하고 있으며 공정률은 60%이다.

경북도 관계자는 “이번 행사로 신도시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일상으로 돌아간다면 지친 몸과 마음을 회복하고 신도시 지역 경제에도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다며, 신도시에서 나만의 행복한 여행을 계획하여 멋진 추억을 만들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연학 기자  dusgkr0808@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