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주낙영 경주시장 취임식, 서라벌문화회관서 ‘토크콘서트’형식으로 개최7월 1일 오전 10시 시민 600여명 초청한 가운데 열린다
  • 경북취재본부
  • 승인 2022.06.30 07:32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경북취재본부] 민선 8기 주낙영 경주시장 취임식이 7월 1일 각계각층 인사와 시민 600여명을 초청한 가운데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열린다.

경주시는 29일 배포한 보도자료를 통해 ‘경주의 미래 시민이 묻고 시장이 답하다!’로 취임식을 명명했다.

이번 취임식은 기존 딱딱한 의전행사 중심이 아니라 시민이 참여하고 소통하는 축제의 장으로 계획했다는 게 경주시의 설명이다.

이날 오전 10시 서라벌문화회관 대강당에서 열리는 취임식은 문화, 관광, 경제, 산업, 농어업 등 각 분야별 패널 8명이 참여한 가운데 허심탄회한 정책 토론이 열린다.

또 분야별, 연령별, 직업별 각계각층을 대표하는 시민 100명이 참석한 가운데, ZOOM 방식의 쌍방향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시민중심, 소통에 방점을 둔 주낙영 경주시장의 시정철학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원활한 진행을 위해 사회는 공중파 아나운서 출신 김애경 씨가 맡는다.

이번 취임식은 ‘토크콘서트’ 방식으로 소통이라는 키워드를 구현해 더욱 낮은 자세로 시민의 의견을 듣고 소통하겠다는 민선 8기 경주시의 의지가 담겼다.

취임식에 앞서 주낙영 시장은 이날 오전 9시 황성공원 충혼탑을 참배하는 것으로 첫 일정을 시작한다.

이어 오전 9시 20분에는 황성공원 타임캡슐광장에서 민선8기 출범을 축하하는 기념식수를 한 뒤 곧바로 취임식이 열리는 서라벌문화회관으로 자리를 옮겨 시민들을 영접할 예정이다.

취임식이 종료된 오후부터는 통상적인 업무에 들어간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시민께서 보내주신 78.86%라는 열화와 같은 지지와 성원은 중단없는 경주 발전의 기대이자 준엄한 명령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한 치의 소홀함 없는 시정을 펼치기 위해 시민과 항상 소통하며 더욱 낮은 자세에서 시민을 모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경북취재본부  pro1288@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북취재본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