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자유총연맹거창군지회 6·25전쟁 사진전시 및 음식 체험전 개최72주년 맞아 전쟁의 참상을 알리고 평화의 소중함을 일깨워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2.06.27 16:25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거창군은 한국자유총연맹거창군지회(회장 양호진)에서 지난 25일 군청 문화휴식공간에서 회원 20명이 참여한 가운데 6·25전쟁 사진전시와 음식 체험전을 개최했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는 6·25전쟁 발발 72주년을 맞아 전쟁의 참상을 군민들에게 알리고 이를 통해 자유와 평화의 소중함을 일깨우기 위한 취지로 개최했다.

6·25전쟁 사진을 전시하고 당시 전쟁 중 먹던 음식인 보리주먹밥, 보리떡, 감자떡을 나눠주며 당시 상황을 간접적으로 체험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양호진 회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그간 잊고 지냈던 전쟁의 비극과 슬픔을 되돌아보며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참전용사들과 선열들을 기리고, 자라나는 후손들에게 애국심과 국가안보의 중요성을 고취시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행사에 참석한 구인모 거창군수는 “튼튼한 국가안보는 국가의 미래이자 평화통일로 가는 지름길로, 군민들에게 전쟁의 참상을 알리고 통일에 대한 인식개선을 위해 의미 있는 행사를 개최한 자유총연맹거창군지회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자유총연맹 거창군지회는 ‘국리민복(國利民福)’ 정신을 바탕으로 통일준비 민주시민교육, 북한이탈주민 정착지원, 국군장병 위문, 어머니 포순이 봉사단 운영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한판도 평화와 건전한 사회공동체 구현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