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BNK경남은행, ‘진주시 소상공인 희망나눔 프로젝트’ 개최오는 4월 1일까지 진주지역 소상공인들에게 총 20억원 특별대출 지원
  • 김희영 기자
  • 승인 2022.03.31 15:21
  • 댓글 0
BNK경남은행 최홍영 은행장과 진주시 조규일 시장이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금융상담을 하고 있다.

[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BNK경남은행은 31일 진주영업부(진주시 충무공동)에서 ‘진주시 소상공인 희망나눔 프로젝트’를 개최했다.

진주시 소상공인 희망나눔 프로젝트에는 최홍영 은행장과 진주시 조규일 시장이 참석해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경영애로ㆍ금융 상담과 경영컨설팅 등을 지원했다.

특히 개인신용평점에 관계 없이 최고 10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는 대출추천서를 발급해줬다.

BNK경남은행은 진주시 소상공인 희망나눔 프로젝트와 연계해 진주지역 소상공인들에게 총 20억원의 특별대출을 지원한다.

특별대출을 희망하는 소상공인들은 오는 4월 1일까지 진주지역 소재 BNK경남은행 영업점에 사전 문의한 뒤 방문하면 된다.

최홍영 은행장은 “소상공인 희망나눔 프로젝트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돕는 동시에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BNK경남은행은 코로나19가 종식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때까지 지역 소상공인에 대해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적극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진주시에 앞서 창원시, 김해시, 울산광역시에서도 소상공인 희망나눔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