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BNK부산은행, 은행권 최초로 음악콘텐츠 기반 ‘메타버스-블록체인’ 금융서비스 제휴주요 메타버스 플랫폼 내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자산 금융서비스 제공
  • 김희영 기자
  • 승인 2022.02.10 12:06
  • 댓글 0
BNK부산은행은 9일(수) 오후, 본점에서 소니뮤직퍼블리싱(한국지사), ㈜미디움과 디지털자산 금융사업 진출을 위한 ‘메타버스-블록체인 전략적 제휴’ 협약식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사진 왼쪽부터 주식회사 미디움 김판종 대표이사, BNK부산은행 안감찬 은행장, 소니뮤직퍼블리싱 한국지사 이현훈 대표이사)

[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BNK부산은행은, 본점에서 소니뮤직퍼블리싱(한국지사), ㈜미디움과 디지털자산 금융사업 진출을 위한 ‘메타버스-블록체인 전략적 제휴’ 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부산은행은 소니뮤직퍼블리싱, ㈜미디움과 협업해 은행권 최초로 유명 아티스트들의 음악을 디지털자산 형태로 개발·공급할 계획이다. 또한, 주요 메타버스 플랫폼 내 블록체인을 기반의 ▲블록체인 메인넷 ▲음악NFT 토큰 ▲디지털자산 유통 등의 디지털 자산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소니뮤직퍼블리싱은 미화 24억 달러 이상의 가치를 지닌 글로벌 음악저작권 관리기업으로 비틀즈, 마이클잭슨, 퀸, 마돈나, 비욘세 등 월드스타의 300만곡 이상의 저작권을 관리하고 있다.

㈜미디움은 고성능 블록체인 코어기술을 기반으로 가상자산 관련 거래소, 결제, 커스터디, NFT, 메타버스 등의 구축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 솔루션 전문기업이다.

부산은행 안감찬 은행장은 “각 분야의 최고의 역량을 가진 기업들과의 협약을 통해 급속히 성장하고 있는 메타버스 세계에 혁신적인 디지털자산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부산은행은 부산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1차 사업자로 선정된 이후 그간 쌓아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디지털 바우처 ▲부동산펀드 거래 플랫폼 ‘비브릭’ 협업 등의 사업에 참여해 블록체인 전문은행으로서 한발 앞서 나가게 됐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