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BNK경남은행,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에 ‘2022년 대한적십자 특별회비’ 납부경남지역 소외계층 지원과 인도주의사업 재원으로 쓰여져
  • 김희영 기자
  • 승인 2022.01.21 15:57
  • 댓글 0
BNK경남은행 경영전략그룹 고영준 그룹장(사진 왼쪽 세번째)이 대한적십자가 경남지사 김종길 회장(사진 오른쪽 세번째)에게적십자 특별회비 납부증서를 전달하고 있다.

[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BNK경남은행이 대한적십자가 추진하고 있는 각종 인도주의 사업 지원을 위해 특별회비를 쾌척했다.

BNK경남은행은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회장 김종길)에 ‘2022년 대한적십자 특별회비’를 납부했다고 21일 밝혔다.

고영준 경영전략그룹장은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를 방문해 김종길 회장에게 ‘2022년 대한적십자 특별회비 납부증서’를 전달했다.

BNK경남은행과 BNK부산은행이 함께 납부한 4000만원의 특별회비는 경남지역 소외계층 지원 등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가 추진하는 각종 인도주의사업의 재원으로 사용된다.

고영준 그룹장은 “매년 납부하고 있는 대한적십자 특별회비가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BNK경남은행은 앞으로도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통해 지역에 온기를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지난 17일 창원시 소외계층을 위해 8,000만원 상당 지역사랑상품권을 기탁한 것을 시작으로 경남.울산지역 소외계층 5,240세대에 2억6,200만원 상당 지역사랑상품권을 전달하는 ‘설날맞이 사랑 나눔’ 사업을 진행하며 지역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