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핫클릭
마산지혜의바다도서관, ‘한국문화공간상’수상한국문화공간건축학회 주관 도서관 부문···도서관의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2.01.07 16:11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경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 소속 마산지혜의바다도서관이 한국문화공간건축학회에서 주최한 제7회 한국문화공간상(도서관 부문)을 받았다.

한국문화공간상은 새로운 개념의 문화공간에 대한 비전을 제공하는 건축물 중 사용자의 평가가 우수하고 콘텐츠 및 창의적 운영 프로그램이 돋보이는 기관에 주어진다. 

새로운 개념의 문화공간에 대한 비전 제공에 기여한 작가(발주기관 포함)의 공헌을 치하하고 발전적인 창작활동을 권장하기 위해 매년 박물관 · 미술관, 도서관, 공연장, 작은문화공간, 전시기획, 특별상 등 6개 분야를 선정해 시상한다.

마산지혜의바다도서관은 공공도서관의 전통적인 자료보관 및 열람과 학습 공간에서 벗어나, 레고․보드방, 힐링방, 웹툰방, 카페테리아, 공연 공간 등 다양한 공간을 배치해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마산지혜의바다도서관은 2018년 구도심 지역의 폐교가 된 학교체육관(다목적강당)을 리모델링해 독서·문화·예술이 공존하는 지역의 새로운 독서문화를 열어가는 복합독서문화공간으로 탈바꿈했다.

안태환 창의인재과장은 “마산지혜의바다도서관이라는 공간을 통해 시민들이 공간의 가치를 새롭게 인식하고, 독서와 문화공간이 공존하는 새로운 복합문화공간으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앞으로도 폐교를 활용한 복합독서문화공간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