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거제시,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 공모 선정 등 795억 원 확보둔덕 하둔지구 공모 최종 선정돼 431억 원 사업비 확보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1.09.16 22:12
  • 댓글 1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경남 거제시는 올해 행정안전부가 공모한 '2022년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에 하둔지구가 최종 선정돼 단일사업 최대 규모인 총 사업비 431억 원(국·도비 280억 원)을 확보하는 쾌거를 올렸다.

2022년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 공모와 덕포지구 자연재해위험개선 등 5건의 자연재해예방사업을 포함해 총 795억 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선정된 둔덕 하둔지구는 둔덕천 하류지역으로 바다와 접하고 있으며 우수관로 단면 부족, 우수배수 불량으로 태풍 및 집중호우 발생 시 대규모 인명 및 재산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이다.

풍수해생활권 정비사업은 기존 행정안전부와 산림청, 환경부 등 각 부처별 단위사업 위주의 단편적인 투자방식을 ‘지역단위 생활권 중심’으로 개선하는 사업이다.

통합적이며 체계적인 공사시행은 물론 공기단축으로 예산 절감과 재해예방사업 투자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추진되는 행정안전부의 역점사업이다.

향후 3년간 총 사업비 431억 원(국비 215, 도비 65, 시비 151)을 투입해 우수관로 정비, 배수펌프장 설치, 급경사지 옹벽설치, 토사유출방지 시설 설치, 월파 방지벽 신설 등을 정비해 자연재해로부터 주민들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 피해를 예방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 거제시는 이번 공모사업 국비확보를 위해 행정안전부 현장 심사에서 직접 사업의 절실함을 설명하는 등 특유의 뚝심과 돌파력을 발휘했으며, 행정안전부 장관의 면담을 비롯해 중앙부처를 수시로 방문하는 등 직접 발로 뛰는 행정을 펼쳤다.

또한 관계 공무원이 행정안전부 공모사업 선정을 위해 심사를 대비한 공모 컨셉에 맞춰 사전컨설팅을 거쳐 최적의 사업내용을 발굴하는데 총력을 기울인 결과, 공모사업 역대 최대 규모의 사업비를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마을 주민 A씨는 "여름 장마철만 되면 침수피해가 발생하지 않을까 늘 노심초사했는데 이번에 선정된 재해예방사업이 시행되면 마음 편히 생활할 수 있을 것 같다"며 "공모사업 최종 선정 및 국비 확보에 힘쓰신 변광용 시장님과 관계 공무원들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모두가 적극적인 노력과 지역주민들의 관심이 더해져 공모에 선정 될 수 있었다”며 “둔덕 하둔지구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이 완료되면 소재지 주변 주택과 상가 및 도로 침수로 인한 생명 및 재산 피해가 말끔히 해소돼 시민의 생활환경이 크게 개선될 것이다”고 말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