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거창사건 70주년, 노근리평화공원에서 알리다노근리사건 등 유사사건 단체와 연대활동 가져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1.07.30 16:34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거창군은 지난 28일 충북 영동군에서 노근리사건 제71주기 추모식 행사에 참석하고 거창사건 제70주년 홍보부스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군은 매년 노근리사건 추모식에 참석해 오고 있으며, 특히 올해는 거창사건 70주년을 맞이하여 거창사건을 알리고 유사사건 단체와 연대활동을 강화해 '거창사건 등 관련자 배상 등에 관한 특별법안' 제정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호소하기 위해 홍보부스를 운영했다.

홍보부스에는 거창사건 기록물 사진을 전시해 볼거리를 제공했으며, 노근리사건 유족 및 정부 주요 인사들에게 리플릿, 부채, 수첩 등의 홍보물을 배부했다.

조정순 거창사건사업소장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거창사건에 대한 관심과 공감대가 널리 확산되길 바란다”며 “거창사건 70주년을 맞아 배·보상법이 조속히 제정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전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