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핫클릭
창원시, 시립예술단 코로나19 방역점검 회의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 따른 대응방안 논의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1.07.19 19:19
  • 댓글 0
창원시는 19일 시립예술단의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상황을 특별점검하고 향후 확진자 발생에 대비한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19일 시립예술단의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상황을 특별점검하고 향후 확진자 발생에 대비한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최근 부산시립예술단 관련 확진자가 10명이 발생하고 관내에서도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해 창원시가 사회적 거리두기를 3단계로 격상하는 내용을 발표하는 등 방역점검을 강화할 필요성이 증가되고 있다.

이에 시는 시립예술단의 코로나19 방역점검을 위해 회의를 개최했다.

시는 이날 회의를 통해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거리두기 단계에 맞는 방역지침을 철저하게 준수하고 불필요한 모임 등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확진자 발생시 보고체계 구축, 밀접접촉자 자가격리 등 대응 매뉴얼을 재확인했다.

이유정 창원시 문화예술과장은 “코로나19 확산 추세가 심각한 상황임을 인식하고 기존에 추진하던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적극 동참해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