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BNK경남은행, ‘복날 맞이 사랑의 특식 행사’ 가져
  • 김희영 기자
  • 승인 2019.07.18 17:59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 김희영 기자]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18일 창원시 의창구 신월동에 소재한 성산종합사회복지관에서 ‘복날 맞이 사랑의 특식 행사’를 가졌다.

복날 맞이 사랑의 특식 행사에는 안태홍 상무와 사회공헌홍보부 직원을 비롯해 창원시 허성무 시장 부인 이미숙 여사 등 복지관 관계자 20여명이 참여했다.

봉사자들은 성산종합사회복지관을 찾은 독거노인과 장애인 등 소외계층 150여명에게 삼계탕과 과일을 배식했다.

배식을 담당한 이미숙 여사는 “식수자들이 삼계탕을 맛있게 드시는 모습을 보고 뿌듯했다. 무더운 여름을 탈 없이 건강하게 보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태홍 상무는 “복날 맞이 사랑의 특식 행사에 참여한 봉사자들의 참여 열기가 푹 끓인 삼계탕의 열기보다 더 뜨겁지 않았나 생각된다. 배식과 정리 그리고 청소 등 각자 맡은 역할을 다한 봉사자의 노력과 따뜻한 마음이 독거노인과 장애인들에게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은 성산종합사회복지관에 앞서 지난 12일 초복에는 진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복날 맞이 사랑의 특식 행사를 실시, 장애인과 어르신 등 지역 소외계층 250여명에게 삼계탕을 대접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