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시청자 원성 높아질 수록 인기도 쑥쑥↑욱하면서 보는 매력연기, 볼수록 빠져드는 ‘왕가네 왕수박’ 오현경
  • 백두산 기자
  • 승인 2013.10.21 09:06
  • 댓글 0

▲ 사진출처,'왕가네식구들' 캡쳐본

[시사코리아저널/ 백두산 기자] KBS 2TV 주말드라마 ‘왕가네 식구들(극본 문영남/연출 진형욱)’에서 왕수박 역으로 국민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는 배우 오현경이 시청자의 원성이 높아갈수록 점점 올라가는 인기를 실감하고 있다.

16회 방송분에서 시댁에서 설거지조차 안하고 아이가 보챈다는 이유로 민중(조성하 분)에게 눈치를 주며 시댁을 빠져 나오는 수박(오현경 분), 친정으로 가는 차 안에서 민중과 다투게 된다. 시아버지(노주현 분)가 손수 농사지은 고마움도 모르고 안하무인 자신만 생각하는 수박의 모습에 각종 게시판과 SNS를 통한 시청자들의 원성이 전해졌다.

왕수박에게 흠뻑 빠져 맹 연기를 펼치고 있는 오현경의 앞으로의 연기가 주목되고 있다.

오현경은 “앞으로 더 철없는 수박이가 되지 않을까, 욕을 더 많이 먹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힘들어도 이렇게 살면 안 된다는 것을 보여주는 반전이 있을 것 같다”라는 말을 남기며 왕수박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백두산 기자  du3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두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