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핫클릭
(재)거창문화재단, 제32회 거창국제연극제 7월 22일 개막‘BEGIN AGAIN’ 또 다른 세상, 꿈꾸는 열정 주제로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2.06.15 17:40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재)거창문화재단(이사장 구인모)은 오는 7월 22일부터 8월 5일까지 15일간 ‘제32회 거창국제연극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4월부터 거창국제연극제의 슬로건 「‘BEGIN AGAIN’ 또 다른 세상, 꿈꾸는 열정」에 어울리는 메인 포스터 디자인공모를 진행하여 선정했으며, 5월부터 진행한 참가단체 공모에는 국내‧외 83개 공연단체의 제안서를 접수했다.

최종 공연이 확정된 참가단체는 우리나라를 포함하여 해외 8개국 총 56개 단체이며, 공식 참가 공연과 프린지 공연이 총 75회 진행된다.

특히, 올해 주목할 개막공연은 거창 수승대에 수중 특설무대를 제작하여 행사 기간 동안 공연이 확정된 단체들과 거창지역예술인이 함께 참여하는 특별 공연으로, ‘거창 한 여름밤의 꿈’을 주제로 여러 가지 퍼포먼스와 공연, 불꽃 드론 등 화려한 볼거리 공연들이 펼쳐져 뜨거운 여름밤을 수놓을 예정이다. 

지난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미처 완성하지 못한 거창국제연극제의 미련을 다 날려버릴 만한 첫 발돋움이 될 것이며 ‘거창 한 여름밤의 꿈’의 제목처럼 그동안 가슴속에 숨겨놓았던 거창의 여름밤을 충분히 만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공식 참가작으로 선정된 단체 중 전통 연극을 고집하며 수준 높은 공연을 이어가고 있는 극단 골목길의 ‘해방의 서울’ 극단 초인의 ‘음악극 맥베스’ 극단 터 ‘막차 타고 노을보다’ 등은 질 높은 연극작품에 목말라 있는 관객들에게 큰 선물로 다가올 것이다. 

또한, ‘2022년 자치단체 간 문화교류 사업’으로 선정된 서울시 무용단의 공연과 2022년 경상남도 연극제에서 대상을 받은 극단 현장의 ‘나는 이렇게 들었다’ 공연도 절대 놓치면 안되는 공연 중 하나다.

이번 연극제는 공연예술 종합 축제의 형태로 이루어지며 올해 참가하는 해외 공연 팀 중 미국의 영화감독, 배우, 교육자로 활동하고 있는 다니엘 이리자리(Daniel Irizarry)의 공연이 수승대일원에서 ‘도전적이고 매혹적이며, 강렬한 육체성과 신나는 예측 불가능한 작품’이라는 평을 받는 자유분방한 작품으로 관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할 것이다.

또한, 휴가철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족극 ‘임금알’공연, ‘생각나라 과자집’ 등이 선정되어 폭넓은 공연 선택의 기회를 제공하고, 수승대 관광지 및 거창군 일원에서 낮 시간에 진행되는 21개 공연 팀의 프린지 공연들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거창문화원 상살미홀에서 진행되는 경연은 수준 높은 연극공연 7개 작품이 진행되며 전석 무료로 즐기는 전통 연극을 맛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공연은 7월 4일 월요일 9시부터 예매가 가능하며 공연 프로그램은 거창문화재단 거창국제연극제 홈페이지에서 오픈된다. 유료 공연 관람료는 성인 10,000원, 청소년 5,000원이며 온라인 사전예매(20% DC) 80%, 현장 예매 20%로 진행되고 1인 4매 한정이다. 

또한, 거창문화재단 예술가족은 30% 할인이 적용되며 중복할인은 되지 않는다.(전 공연 전일 18시까지 온라인 사전예매 가능) 

모든 공연은 코로나19 방역 수칙에 준수하여 진행될 예정이며, 관련 자세한 문의사항은 (재)거창문화재단 홈페이지(http://www.gccf.or.kr) 및 전화(☎055-940-8455, 8460)로 문의하면 된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