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레저/여행/축제 핫클릭
거창군, 한국관광공사 ‘웰니스 관광지’로 항노화힐링랜드 선정관광객 유치와 웰니스 관광 활성화에 탄력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2.04.22 17:06
  • 댓글 0
치유 해먹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거창군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2022년 웰니스 관광지’로 경남에서 유일하게 ‘거창항노화힐링랜드’가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웰니스 관광지는 한방, 힐링·명상, 뷰티·스파, 자연·숲치유 4가지 테마를 중심으로 정신적 육체적 건강증진에 도움이 되는 프로그램이나 서비스를 제공하는 관광지 또는 시설로써, 콘텐츠 적정성, 관광객 유치를 위한 노력, 향후 발전가능성 등을 기준으로 1차 서면평가와 2차 현장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거창항노화힐링랜드는 자연 속에서 건강을 유지하고 마음수련으로 안정을 찾을 수 있는 자연·숲 치유 분야에 선정되어 향후 △외국인 수용여건 개선 △외국어 홍보물 등 제작 △해외 홍보 △관광 상품화 등을 지원받게 된다. 
 

Y자형 출렁다리

김태희 거창군수 권한대행은 “해발 1,046m의 우두산 자락에 위치한 거창항노화힐링랜드는 천혜의 산림환경을 활용해 힐링과 치유를 주제로 조성된 시설이다”며 “관광트렌드가 웰니스로 변화함에 따라 거창항노화힐링랜드가 전국 대표 웰니스 관광지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거창군은 2017년 웰니스관광지로 한방분야의 천연화장품 업체 하늘호수가 선정된 것에 이어 두 번째로 거창항노화힐링랜드가 선정되었으며, 경남 웰니스 관광지 총 6개소 중 유일하게 2개소가 선정되어 웰니스 관광 활성화에 한층 탄력을 받게 되었다. 

가조 출렁다리

이른 봄부터 관광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거창항노화힐링랜드가 ‘2022년 웰니스 관광지’로 선정됨에 따라 앞으로 더욱 발전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한편,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힐링과 건강을 위한 여행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2017년부터 매년 웰니스 관광지를 선정해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 9개소를 신규 선정해 웰니스 관광지는 총 59개소이다.

항노화힐링랜드내 건강계단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