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핫클릭
허성무 창원시장, 추석 앞두고 민심 탐방 행보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용지동 접수현장 방문해 시민과 대화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1.09.14 01:20
  • 댓글 0
허성무 창원시장이 추석을 앞둔 14일 민심 탐방 행보를 하면서 봉곡민속체험시장을 방문해 상인들이 어려움을 청취하고 있다.

애국지사 유족 위문 · 봉곡민속체험시장 방문해 공감의 시간 가져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허성무 창원시장은 추석을 앞두고 13일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접수 현장, 항일 애국지사 유족 자택, 전통시장 등 민생 현장 곳곳을 살피며 시민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허 시장은 먼저 용지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접수창구를 둘러보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을 위로했다.
허 시장은 두 해째 맞는 ‘비대면 추석’을 안타까워하면서 “국민지원금이 가계경제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신속한 지급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시는 지난 6일부터 55개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약 90만 명의 시민들을 대상으로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을 지급하고 있다.
지원 금액은 시비 225억 원을 포함해 총 2,248억 원이다.

허성무 창원시장이 추석 앞두고 민심 탐방 행보에 나선 가운데 용지동 국민지원금 지급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이어 허 시장은 의창구 동읍에 거주하는 항일 애국지사 장재상 선생의 유족 장지광 씨 댁을 찾아 민족을 위한 숭고한 희생에 깊은 존경을 표했다.
장재상 선생은 일제강점기에 청년독립회를 조직해 신사참배거부운동을 전개했고, ‘창원만세사건’을 주도하다 옥고를 치렀다.
허 시장은 “겨레를 위해 헌신하신 유공자와 그 유족들이 존경과 예우를 받는 사회를 만들어가겠다”고 약속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이 추석을 앞두고 민심 탐방 행보에 나선 가운데 애국지사 유족을 방문해 위로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봉곡민속체험시장을 찾은 허 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상인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였다.
봉곡민속체험시장 아케이드 공사현장을 살피며 “상인들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만큼 조속히 완공해 시장을 찾는 시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허 시장은 오는 15일에도 진해구 일원을 방문해 민심 탐방을 이어갈 계획이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