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하동군, 취약계층 어르신 틀니·임플란트 지원사업 추진65세 이상 어르신 틀니·임플란트 및 중증장애인 치과 보철비 지원
  • 손정현 기자
  • 승인 2021.01.27 14:42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손정현 기자] 하동군은 치아 결손으로 음식물 섭취가 자유롭지 못한 만 65세 이상 국민기초생활 의료급여수급자와 취약계층 어르신, 중증장애인(1∼3급) 등을 대상으로 ‘2021년 어르신 틀니·임플란트 및 중증장애인 치과 보철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치과 보철비 지원사업은 경제적인 어려움 때문에 치아의 결손으로 음식물 섭취가 어려운 어르신과 중증장애인 등을 대상으로 2002년부터 실시해 올해로 20년째를 맞았다.

치과 보철비 지원사업을 통해 그동안 틀니 및 임플란트를 장착한 어르신들은 즐거운 식생활을 통한 건강증진은 물론 자신감 회복과 활기찬 노후생활로 삶의 질이 한층 높아졌다.

이에 따라 군은 올해도 1억1,100만원의 예산을 들여 저소득 계층 어르신과 중증장애인 등 99명에게 틀니 및 임플란트를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하동에 주민등록을 둔 만 65세 이상 국민기초생활 의료급여수급자, 차상위 건강보험전환자, 중증장애인(연령 제한 없음), 건강보험료 하위 50%(직장 가입자 10만3,000원, 지역가입자 9만7,000원) 이내 어르신이다.

지원 희망자는 하동군보건소나 치과가 있는 화개·악양·횡천·진교·옥종면 보건지소로 신청하면 된다.

군은 신청자에 대해 관할 보건(지)소에서 지원 신청서와 구강검진을 실시한 뒤 대상자를 최종 선정하며, 선정된 대상자는 본인이 희망하는 관내 치과의원에서 시술 받으면 된다.

그러나 기존에 보건소에서 무료 의치를 지원 받은 사람이나 의료급여 및 건강보험 혜택을 받아 틀니를 한 대상자는 7년이 지나면 1회에 한해 추가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임플란트는 만 65세 이상 평생 2개까지, 2021년 변경된 중증장애인 임플란트 또한 평생 2개까지 지원 받을 수 있으며 신규 대상자를 우선 지원한다.

그 외 치과 보철비 지원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하동군보건소 만성질환관리담당부서(055-880-6793)로 문의하면 된다.

손정현 기자  s6886@nonghyup.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