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경남대, ‘2020 청년드림 베스트 프랙티스 대학’ 선정신입생 원스톱 상담지원 체계 ‘고상해드림’프로젝트 구축해 한국고용정보원장상 수상
  • 이환수 기자
  • 승인 2020.12.09 15:14
  • 댓글 0
경남대 고상해 드림 프로젝트 참여 학생 단체사진

[시사코리아저널=이환수 기자] 경남대학교(총장 박재규)는 최근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 동아일보에서 주최·주관한 ‘2020 청년드림 베스트 프랙티스 대학’ 진로지도 분야에서 한국고용정보원장상을 수상했다.

청년드림 베스트 프랙티스는 ▲진로지도 ▲취업지원 ▲창업지원 등 3개 분야에서 우수 사례를 남긴 대학을 선정하는 상이다.

지난 2015년부터 청년들의 진로설계와 취·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각 대학에서 추진하고 있는 우수사례를 발굴해왔다. 올해는 각 분야에 총 97개 사례가 접수됐으며, 분야별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12개 대학이 선정됐다.

여기서 경남대는 코로나19로 대학 생활 적응에 어려움을 겪는 신입생의 ▲학교생활 ▲진로취업 ▲학업고민 등을 해결하는 원스톱 상담지원 체계인 ‘고·상·해(고민상담해결)드림(Dream) 프로젝트’를 구축한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 프로젝트에는 인재개발처 대학일자리센터 등 학습과 진로상담, 취업지원을 담당하는 총 5개부서가 참여한 가운데 부서간의 협업으로 원스톱 상담지원 체계를 구축, 취업·창업뿐만 아니라 학습역량 강화 기회 제공, 대학생활적응력 함양 등 학생이 가진 다양한 상담유형에 따른 유기적인 지원을 펼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코로나19의 여파로 대학생활적응력이 현저히 낮은 신입생을 위해 학교 적응력 향상과 사회 및 학교 구성원으로서의 역할에 대한 인지능력을 향상시키는 ‘한마드림하이’를 진행,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 하에 진행된 집단 정규교과목 활동으로 신입생의 대학생활 만족감을 높이는데 크게 기여했다.

또 2학기에는 비대면 방식 전환에 따른 다채로운 필수 프로그램을 경남대 원격 강의 프로그램인 ‘e-class’에 탑재하는 등 학생을 위한 전문적이고 다각적인 상담시스템을 운영해 학생들로부터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이환수 기자  naewoe4560@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환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