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경남대 간호학과, 마산종합사회복지관에 코로나 키트 100개 전달지역사회 취약계층 위해 손소독제와 마스크로 구성된 코로나 키트 제작
  • 이환수 기자
  • 승인 2020.11.03 14:47
  • 댓글 0
경남대 간호학과-마산종합사회복지관 코로나 키트 전달식 단체사진

[시사코리아저널=이환수 기자] 경남대학교(총장 박재규) 간호학과 봉사 동아리 ‘동행’은 지난 11월 2일 마산종합사회복지관에 손소독제와 마스크로 구성된 100개의 ‘코로나 키트’를 전달했다.

경남대학교 대학혁신지원사업 ‘전공 및 지역연계 사회봉사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진행 된 이번 봉사활동은 지영주 교수의 지도하에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한 코로나 키트를 간호학과 학생들이 직접 제작해 더 큰 의미를 가졌다.

이날 전달식에는 경남대 간호학과 지영주 교수와 박흥석 마산종합사회복지관장을 비롯해 봉사 동아리 ‘동행’ 소속 간호학과 2학년 박세화(학생대표), 최운서, 이나경, 김유진 학생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 됐다.

박흥석 마산종합사회복지관장은 “학업으로 바쁜 시간 중에도 코로나19로 지친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봉사활동을 아끼지 않는 경남대 간호학과 학생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지영주 교수는 “학생들의 한땀한땀 바느질 정성이 키트를 받으시는 분들께 전해지길 바라며, 이번 인연을 시작으로 복지관 이용 지역사회 주민의 건강지킴이 활동에 경남대학교 간호학과가 적극 동참하겠다”는 의지를 보이며 추후 협력을 기약했다.

 

이환수 기자  naewoe4560@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환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