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핫클릭
대우조선해양, 회사채 출자전환 미참여 투자자 대상 주식청약약 114억원 규모로 오는 10월 13~14일 양일간 실시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0.09.25 17:49
  • 댓글 0
대우조선해양 거제 옥포조선소 전경.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대우조선해양(대표이사 이성근)이 지난 2017년 재무구조개선을 목적으로 추진했던 사채권자집회결의 후 아직까지 출자전환에 참여하지 않은 회사채 투자자를 대상으로 오는 10월 13~14일 양일간 주식 청약을 받는다.

이는 지난 2017년 사채권자집회에서 회사채 보유분 50% 이상을 주식으로 출자전환하기로 결의한 사항에 따른 것이다.
현재까지 약 7,051억 원의 회사채가 주식으로 출자전환 됐고, 아직까지 출자전환에 참여하지 않은 대상 채권은 약 114억원이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2017년과 18년 3차례에 걸쳐 주식 청약을 받았지만, 개인적인 이유로 출자전환에 참여하지 못한 투자자를 대상으로 주식청약 절차를 실시하게 됐다”며 “아직까지 참여하지 않으신 투자자 여러분께서는 기일 내 주식청약 절차를 진행해 주시기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주식청약 관련 문의는 대우조선해양 콜센터 (02-2129-3901~2) 또는 대우조선해양 홈페이지 (www.dsme.co.kr) 사채권자 게시판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