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창원 '광화문 확진 거짓말 40대女'에 뭇매"학교 · 공장 · 학원가 · 지역상권 초토화 시킨 책임 엄중하게 물어라"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0.08.30 22:54
  • 댓글 2
창원 40대 확진 여성이 근무한 편의점이 있는 창원공단내 두산공작기계에 긴급 선별진료소가 설치돼 직원들에 대한 검사가 진행되고 있는 모습. /사진=허성무 창원시장 페이스북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서울 광화문 8.15집회에 참석했다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경남 창원 40대의 거짓말 대응에 따른 지역사회 피해가 확산되자 시민들의 반응이 격해지고 있다.
형사적 처벌은 물론, 구상권 청구 등 법적인 적극적인 대처를 방역당국에 요구하는 여론이 봇물을 이루고 있다.

창원시 신월동에 사는 여성 A씨(48)가 서울 광화문 집회에 갔으나, 간 적이 없다고 딱 잡아떼며 지역을 활보하다 결국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밝혀져 지역사회는 물론 교육계, 노동현장까지 발칵 뒤집어놨다.

먼저 이 여성은 대학생과 고교생 자녀 등 2명에게 코로나19를 전파시키면서 확진판정을 받아 학교 감염 우려가 커졌다.
10대 딸이 다니던 창원신월고교는 비상이 걸려 등교 중지와 함께 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이 학교 교직원과 학생들 500여 명에 대한 긴급 바이러스 검사에 들어갔다.

또한 학생이 다니던 학원이 창원시 상남동 학원가여서 학원들이 일시 폐쇄되는가 하면, 유흥 밀집지역인 상남동 일대가 적막감이 맴돌 정도로 상권에 큰 타격을 입혔다.

이 여성은 지난 20일 증상이 처음 나타나기 시작한 후에도 바리스타 수업 참여하는가 하면, 경남농협 1층 로컬푸드 매장 등을 방문하고 한의원과 약국 등을 다닌 것으로 확인하고 긴급 방역에 들어갔다.

창원 40대 확진 여성으로 인해 확진을 받은 딸이 다니는 창원신월고등학교에 긴급 선별진료소가 설치돼 학생과 교직원들이 거리두기를 하며 검사를 받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경남교육청

특히 A씨는 자신이 근무하는 창원공단내 두산공작기계 내 편의점에 출근한 사실이 밝혀지면서 이 공장이 3일간 임시 폐쇄됐다.
두산공작기계 직원 및 협력업체 직원 등 1,471명에 대해 검사한 결과 30일 오후 현재 5명이 확진판정을 받았다.

창원시는 이 학생의 어머니가 광화문 집회에 다녀온 뒤 지난 20일께 첫 코로나 증상이 나타났으나 1주일간 검사를 받지 않다가 가족들을 감염시켰다고 전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지난 26일 광화문 기지국 정보 2차 명단을 지자체로 통보했는데, 창원시가 받은 명단에 이 여성이 포함돼 있었다.

창원시는 이 자료를 근거로 곧바로 이 여성에게 코로나19 검사를 권유했지만, 이 여성은 이 때까지도 "광화문을 방문한 적이 없다"며 검사를 거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보건소의 검사 권유가 계속되자 이 여성은 "다음 주 검사를 받겠다"고 고집을 피우다 결국 27일 오후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같은 사실이 언론을 통해 보도되고 SNS 등을 통해 전해지자 #법 좀 강화해서 저런 인간들 정신 좀 차리게 해달라 #구상권 청구해서 거지를 만들어야 한다 #강력한 법적 책임을 물어야 한다 #강력한 처벌로 경각심을 이깨워 진실함이 사회 전반에 정착되게 해야 한다는 댓글이 이어졌다.

또한 기사에 담지 못할 정도의 막발성 격한 비난 댓글을 제외하더라도 #거짓말의 말로가 자녀에게 치명상을 입혔는데 평생 뭐라고 할 건지 #회사, 학교, 지역사회에 끼친 자신의 잘못을 반성할지도 의문...전광훈 같은 사람 아닌지 등 온갖 질타의 댓글이 끊이지 않고 있다.

김경수 경남지사는 "도민의 생명과 직결되는 감염병 방역을 방해한 217번(창원 40대 여성)에 대해 강경한 대응과 함께 무거운 법적·행정적 책임을 묻겠다"고 밝혔다.

창원시도 31일 오전 허성무 시장이 직접 코로나19 발생현황 및 이 여성에 대한 시의 처벌방침을 브리핑할 것으로 전해져 민.형사상 처벌 수위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경은우 2020-08-31 07:50:05

    당연히 무거운 책음을 물어야 합니다
    시민들이 받은 피해도 구상권 청구하고 형사상 책임도 지게 해야됩니다   삭제

    • 전부가 학이요 2020-08-31 07:26:38

      거짓말은 자신은 물론 세상을 망하게 한다
      구상권은 물론 최고형으로 다스려야 한다   삭제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