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안동시 치매안심센터, ‘치매치료관리비 및 조호물품’ 무상지원치매약값 및 기저귀 등 물품 지원해 경제적 부담 줄인다
  • 김연학 기자
  • 승인 2020.08.06 12:05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김연학 기자] 안동시 치매안심센터는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치매치료관리비 지원과 돌봄에 필요한 조호물품을 무상으로 제공해 환자와 치매가족의 경제적 부담을 줄여나가고 있다.

치매치료관리비 지원 대상은 안동시에 주소를 둔 만 60세 이상 치매환자로 치매진단을 받고 치매치료제를 복용 중이다.

건강보험료 본인부과액 기준 중위소득 120% 이하이면 월 최대 3만원 내 실비 지원이 된다.

조호물품은 안동시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치매환자 중 재가어르신을 대상으로 기저귀, 방수포, 앞치마 등을 지원하며 밴드형, 팬티형 등 다양한 종류와 크기의 기저귀를 준비함으로써 대상자별 기호와 신체치수를 고려해 이용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위 지원 사업의 구비서류는 치매 진단코드 및 치매약명이 기입된 처방전, 본인 또는 가족 명의 통장, 신분증, 가족관계증명서 등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안동시 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안동시 치매안심센터는 이 외에도 치매조기검진, 치매환자 실종예방 사업, 치매환자쉼터 등 치매 예방과 치매환자 관리를 위한 다양한 치매지원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치매는 환자뿐만 아니라 가족에게도 정신적·경제적으로 큰 부담이다”며 “지속적이고 질 높은 치매지원서비스를 제공하여 치매환자 및 가족의 치료와 관리·돌봄부담 경감을 위해 힘쓰겠다”고 전했다. 문의 : 안동시치매안심센터 (☎ 054-840-5881, 5883)

김연학 기자  dusgkr0808@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