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청도사랑카드 발행 및 10% 특별할인 연장
  • 이동우 기자
  • 승인 2020.07.31 11:46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이동우 기자]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코로나19 확산으로 크게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소상공인의 소득증대를 위해 청도군에서만 사용가능한 카드형 전자상품권(선불카드 형식 발급)을 지난 9일부터 발행했다고 밝혔다.

새로 시행되는 청도사랑카드는 개인 월 100만원(지류형 및 카드형 통합)한도액 구매할 수 있다. 또한 당초 청도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판매기간은 7월 31일까지였지만, 12월까지 연장한다.

청도사랑카드는 만14세 이상이면 주소지와 관계없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모바일 앱(고향사랑페이) 설치를 통해 카드신청·등록이 가능하고, 본인 계좌를 연결하여 충전, 환불하는 방식으로 사용된다. 

또한 스마트폰 또는 앱 사용이 어려운 분들을 위해서 8월부터 오프라인 판매대행점(관내 19개 금융기관)에서도 발급 및 충전이 가능하다.

모바일 앱(고향사랑페이)을 통해 충전, 잔액조회, 분실신고 가맹점 조회 등을 쉽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으며, 앱 또는 판매대행점에서 소득공제 신청을 하면 연말정산시 체크카드와 동일하게 30%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어 충전할인도 받고 연말정산 혜택도 받는 일석이조 효과를 노릴 수 있다.

현재 청도군에 등록된 가맹점 수는 960여개로 사업장 주소지가 청도군으로 등록돼 있는 카드 단말기가 설치된 점포에서 사용할 수 있다. 단, 유흥업소, 사행성업소, 온라인 업종 등은 사용이 제한된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지역경제도 살리고 다양한 혜택도 받을 수 있는 청도사랑카드 출시로 소상공인 및 지역민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청도사랑카드를 많이 이용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동우 기자  pro1288@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