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레저/여행/축제 핫클릭
하동군, 거리 두고 힐링’언택트 캠핑 200% 즐기기코로나19 청정지역 힐링 캠핑장 추천…공공 3곳·민간 10곳 운영
  • 손정현 기자
  • 승인 2020.07.07 02:01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손정현기자]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언택트 여행이 확산하면서 사람들이 많이 찾는 관광지보다는 가까운 자연을 찾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다.

특히 아이를 동반한 가족은 밀폐된 실내보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용이한 캠핑장을 선호하고 있다.

청정여행지 하동군은 일상에서 벗어나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캠핑장 홍보에 발 벗고 나섰다.

하동에는 드넓은 백사장과 깨끗한 섬진강을 볼 수 있는 평사리공원 캠핑장, 옥종면 덕천강변에 위치한 하동군다목적캠핑장, 도심에서 가깝고 갯벌 체험이 가능한 고포수변공원 캠핑장 등 3개 공공캠핑장이 있다.

이외에도 관내 민간 등록야영장 10곳이 있는데 자체적으로 야영장 방역 및 방문자 증상여부를 확인하는 등 야영장 생활방역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 발생자가 없는 청정지역 하동에서 운영자뿐 아니라 이용자들 또한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의 철저한 이행을 통해 안전한 캠핑문화 조성에 힘쓰고 있다.

구체적인 야영장 현황과 예약방법은 군청 문화관광 홈페이지(hadong.go.kr/tour.web)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휴가철에 대비해 야영장의 안전점검과 생활방역 지도·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향후 야영장 방문후기 이벤트를 통해 하동군 재방문을 유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손정현 기자  s6886@nonghyup.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