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핫클릭
주말엔 ‘바로마켓 경상북도점으로 바로 장보러 가요"27일 개장, 12월 6일까지 대구 북구에 위치한 道농업자원관리원서 개장
  • 김연학 기자
  • 승인 2020.06.26 15:41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김연학 기자] 경북도는 도시소비자와 농업인을 위한 농산물 직거래장터 ‘바로마켓 경상북도점’을 27일 정식 개장해 12월 6일까지 매주 토․일요일 주2회 운영한다.

‘바로마켓 경상북도점’이 운영되는 경북농업자원관리원은 대구시 북구 학정동에 위치하며, 반경 3km이내 인구 20만 명이 거주하고 인근에 대규모 상업지역이 위치해 유동인구가 많다. 또한 지상철, 버스 등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해 소비자 접근성이 매우 좋은 지역이다.

이번 직거래장터는 도내 23개 시․군 58개 농가가 직접 생산하고 가공한 180여종의 다양한 농산물을 바로마켓 직거래를 통해 시중가보다 10%이상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또한, 구매금액의 10%가 적립되는 고객포인트제, 시중가보다 30%이상 저렴한 특별할인행사, 가족단위 체험행사(손소독제, 샹그리아, 농작물 수확체험 등), 플리마켓, 현장 경품행사 등 다양한 소비자 유치 이벤트가 펼쳐지며, 다양한 장터소식을 SNS 정보로 제공할 예정이다.

다른 직거래장터와 차별된 특성을 살펴보면 △첫째 정기적인 참여농가 교육과 매년 기존 입점농가들에 대한 평가를 실시해 10%씩 농가 탈락제 실시 △둘째 수입산 입점․판매 불가 △셋째 정기적 농약잔류검사, 철저한 위험요소 사전관리 등 바로마켓 품질보증제로 민원발생 횟수가 일정이상 초과 시 바로 아웃제 등을 실시하며, 농가관리 및 고객 민원대응을 위한 전담인력도 상주시킬 계획이다.

27일 개장식 당일에는 화훼류 소비촉진을 위한 꽃 나눔 행사, 농산물 홍보용 소포장쌀(500g) 무료증정, 제철과일 소비촉진을 위한 컵과일 무료 증정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된다. 

또한, 바로마켓 앱(APP) 가입자에게는 장바구니를 증정할 예정이다.

경북도 이철우 도지사는 “이번 ‘바로마켓 경상북도점’은 농업인이 정성들여 생산한 농산물을 도시소비자들에게 저렴한 가격에 판매함으로써 농업인 소득증대와 도시민 가계 물가안정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경북도는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다양한 농산물 판로확보와 소비촉진 운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연학 기자  dusgkr0808@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