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의료
청도군, 어르신 폐렴구균 예방접종 민간의료기관 확대
  • 이동우 기자
  • 승인 2020.06.18 21:00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이동우 기자]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폐렴 고위험군 어르신 건강보호와 코로나19의 2차 대유행 등 대비를 위해 기존 보건(지)소에서만 시행하던 65세 이상 폐렴구균 예방접종을 22부터 12월 31까지 한시적으로 민간의료기관까지 확대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23가 다당질 폐렴구균백신(PPSV23)은 65세 이상(1955. 12 .31. 이전 출생자) 연령에서 한 번도 접종하지 않은 어르신은 신분증을 지참하고 전국의 지정위탁의료기관을 방문하면 무료로 접종이 가능하게 됐다.

청도군 어르신폐렴구균 예방접종 관내 위탁위료기관은 경북의원, 금천의원, 김종호내과의원, 늘푸른연합의원, 마디연합정형외과의원, 산동요양병원, 산서연합의원, 삼성마취통증의학과의원, 세안의원, 속편안의원, 우리제통의원, 이서의원, 정내과의원, 제일의원, 참이비인후과의원, 청도대남병원, 해동연합의원, 현광의원, 현대의원 등 19개소에서 실시한다.

청도군보건소 관계자는 “65세 이상 어르신에서 폐렴구균으로 인한 침습성 폐렴구균 감염증(균혈증을 동반한 폐렴, 뇌수막염, 심내막염 등)은 치명적이다"며 "예방접종을 통한 침습성 폐렴구균 감염증 효과는 백신포함 혈청형에 대한 50~80%까지 높기 때문에 미접종자는 폐렴구균 예방접종을 할 수 있도록 안내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이동우 기자  pro1288@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