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폐광지역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추가 접수 시작태백시, 융자희망자 선착순 신청받아 선정기준 검토 후 추천발급 예정
  • 이경직 기자
  • 승인 2020.06.02 10:19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이경직 기자]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시중은행 보다 장기저리로 융자 지원하고 있는 폐광지역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추가 접수가 2일부터 시작된다.

폐광지역진흥지구 내 사업장이 소재하고, 신청일 현재 태백시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소상공인으로서 상시근로자 수 '10인 미만 제조업, 건설업, 운송업, 광업' 5인 미만 도‧소매업 등 각종 서비스업이 신청 대상이다.

금융·보험업, 사치 향락적 소비나 투기를 조장하는 업종 등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시는 융자희망자를 선착순으로 신청받아 선정기준 검토 후 추천 발급서를 발급할 예정이며, 지원대상자는 NH농협은행 태백시지부를 방문해 융자를 신청할 수 있다.

강원도의 심사를 거쳐 융자대상자로 확정되면 업체당 1천만 원에서 5천만 원 한도 내로 대출 받아, 5년 거치 5년 균등분할 상환, 금리 연 1% 조건으로 상환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아직까지 융자금 지원 혜택을 받지 못한 소상공인께서는 이번 추가 접수 기한 내에 신청하셔서 자금난 해소에 도움을 받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경직 기자  lekyji@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