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핫클릭
경북도의회 이칠구 의원, "포항 2차전지 산업 관련 인재양성 학과 개설" 촉구경북교육청 등 관계자와 간담회 갖고 포항지역 차세대 배터리산업 관련 인재양성 방안 제시
  • 김연학 기자
  • 승인 2020.05.26 10:35
  • 댓글 0
   
경북도의회 이칠구 의원이 경북교육청 교육국장 등 관계자와 간담회 자리를 갖고 포항지역 2차전지 등 차세대 배터리산업 관련 인재양성을 위한 학과개설을 촉구했다. 

[시사코리아저널=김연학 기자] 경북도의회 이칠구(포항3) 의원은 경북교육청 교육국장, 창의인재과장 등 관계자와 간담회 자리를 갖고 포항지역 2차전지 등 차세대 배터리산업 관련 인재양성을 위한 학과 개설을 촉구했다.

교육위원회 박용선(포항4) 의원이 함께 한 이날 간담회에서, 이 의원은 "2차전지 관련 산업 발전이 포항경제가 새롭게 도약하는 확실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언급하면서 "특성화 고등학교인 흥해공업고등학교의 관련학과 재구조화를 시행하고, 산학연계를 통한 맞춤형 인재를 육성할 필요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포항시는 지난 1월 포항 영일만4일반산업단지 내에 GS건설로부터 2차전지 배터리 리사이클링 관련 사업공장 건립 등 2022년까지 3년간 총 1,000억원의 투자를 이끌어 낸 바 있으며, 에코프로 등 관련기업들도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추세이다.

이칠구 의원은 “포항이 명실상부한 2차전지 및 배터리 리사이클링 산업의 메카로 우뚝 설 수 있도록 학교, 기업, 행정기관의 공동협력을 이끌어 내는 데 의정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김연학 기자  dusgkr0808@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