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핫클릭
BNK경남은행, ‘2020 사랑의 헌혈 운동’ 이어간다본부 부서 임직원 50여명 체온 측정 뒤 본점 주차장 헌혈버스 올라 헌혈
  • 김희영 기자
  • 승인 2020.05.25 16:36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김희영 기자] BNK경남은행이 비상불이 켜진 헌혈 수급난 해갈을 위해 사랑의 헌혈 운동을 이어가고 있다.

BNK경남은행은 25일 헌혈 비수기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혈액 수급 위기 극복을 위해 ‘2020년 사랑의 헌혈운동’을 벌였다.

지난 2월에 이어 두 번째인 2020년 사랑의 헌혈운동은 BNK경남은행 노사가 지난달 체결한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 공동선언문’ 실천의 일환이다.

2020년 사랑의 헌혈운동 첫날 본부 부서 임직원 50여명은 체온 측정과 손 소독을 마친 뒤 본점 주차장에 자리잡은 헌혈버스에 올라 헌혈을 했다.

특히 건강 상태와 헌혈 2주 경과 유무에 따져 전혈 헌혈과 성분 헌혈을 위해 소매를 걷었다.

사회공헌팀 김두용 팀장은 “헌혈 비축량이 3일치분에도 못 미치고 있을 만큼 헌혈 수급에 빨간불이 켜진 상황이다. 더욱이 전체 헌혈의 30%를 차지하고 있는 학생들의 헌혈도 개학 연기로 인해 기약이 없다. 

현재 어려운 상황을 인식하고 2020년 사랑의 헌혈운동을 또 다시 마련했다. 

BNK경남은행 임직원들은 "혈액 수급 위기 극복을 위한 생명나눔 활동에 지속적으로 동참할 것이다"면서 "많은 지역민들도 헌혈에 적극 참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은 본점을 시작으로 오는 28일까지 서부영업본부ㆍ동부영업본부ㆍ창원영업본부에서도 2020년 사랑의 헌혈 운동을 벌인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