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창원시, 제59회 경남도민체전 잠정 연기 재건의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여파로 도민 안전 위해 연기 재건의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0.04.03 19:14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창원시는 올해 창원시에서 5월 29일부터 6월 1일까지 개최예정이었던 ‘제59회 경상남도민체육대회’를 도민의 안전을 위해 잠정 연기해 줄 것을 경상남도체육회에 재건의했다고 3일 밝혔다.

시는 당초 5월 1일부터 5월 4일까지였던 일정을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5월 29일부터 6월 1일로 연기할 것을 건의했었다.
그러나 최근 해외 역유입 확진자가 증가하고 도내 학사일정 연기 등 지역사회 감염 장기화 추세에 따라 도민의 안전을 위해 잠정연기하는 것이 현 상황에서 최선이라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최근 정부에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조하고 있고, 공공 체육시설 사용중지 등 여러 상황을 고려했을 때 선수단 훈련과 체전 준비 부족으로 정상적인 개최가 어려운 상황이다.

창원시 신인철 체육진흥과장은 “이번 건의안은 경상남도체육회의 승인을 거쳐 잠정 연기할 예정이다"면서 "향후 코로나 19 사태 추이에 따라 개최시기를 결정해 더욱더 내실 있는 도민의 화합축제를 만들 예정이다”고 밝혔다.

창원에서 개최될 제59회 창원도민체전 포스터.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