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영양署,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현판식 개최
  • 김연학 기자
  • 승인 2020.03.26 17:53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 김연학 기자] 영양경찰서(서장 김기대)는 26일 오전 10시 경찰서 수사과 사무실에서 서장, 각과장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현판식을 개최했다.

아동·청소년과 여성의 삶을 송두리째 앗아가는 잔인하고 충격적인 범죄에 종합적·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경찰서장을 단장으로 하는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편성, 오는 12월 31일까지 운영한다

영양경찰서는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 집중단속을 연말까지 전 수사역량을 집중, 운영자·유포자·방조자 등 불법행위자 전원을 색출, 엄정하게 수사하고 유통망 경로 변화에도 신속하게 대응할 것이다.

서버가 해외에 있는 경우에는 외국 수사기관 및 글로벌 IT기업과의 공조수사도 한층 강화할 계획이며, 범죄자들이 불법으로 얻은 이익은 기소 전 전액 몰수 되도록 하고 국세청에 통보해 세무조사도 이뤄지도록 할 방침이다.

또 여가부, 방심위, 방통위 등과 협력해 성착취 불법영상물 확산방지 및 삭제 등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들의 피해 확산을 방지하고 피해자 상담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다.

영양경찰서 관계자는 “철저한 수사를 통해 모든 관련자를 적발하여 더 이상 디지털범죄가 이땅에 발 붙이지 못하도록 강력히 제거하겠다”고 척결의지를 밝혔다.

김연학 기자  dusgkr0808@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