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창원시 공무원, 코로나19 극복 위해 3126만원 성금‘힘내라 창원’ 착한 소비운동에 이어 착한 기부
  • 이환수 기자
  • 승인 2020.03.13 18:47
  • 댓글 0
창원시는 13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직원 4,400여명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 3,126만1천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시사코리아저널=이환수 기자] 창원시는 13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직원 4,400여명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 3,126만1천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역경제 활력 회복을 위해 착한 소비운동 ‘힘내라 창원’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직원 자율 모금운동을 벌여 착한 기부도 나서는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직원들은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현장의료진, 자가격리자 등을 지원하기 위해 성금 자율 모금운동을 펼쳐 3,100여 만원의 금액을 모금했다.

신현승 창원시공무원노조위원장도 “코로나19로 지역사회가 겪고 있는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함께 나누고자 직원들과 뜻을 모아 성금 모금을 했다"면서 "앞으로도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허성무 시장은 “직원들의 마음이 담긴 성금이 ‘희망’이란 이름으로 전달돼 코로나19의 확산으로 고통받는 시민들이 이번 위기를 헤쳐나가는데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를 바란다”며 “각계각층의 기부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어 하루빨리 소중한 일상으로 다시 돌아갈 수 있는 힘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기철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은 “코로나19의 피해자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창원시 직원들의 마음을 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창원시는 13일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직원 4,400여명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 3,126만1천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환수 기자  naewoe4560@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환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