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태백시보건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유입 차단 총력
  • 이경직 기자
  • 승인 2020.02.06 08:22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이경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18번째 확진자가 발생한 가운데, 태백시가 감염증 유입 차단에 연일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태백시보건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 대응 자체 T/F팀을 구성,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감시 모니터링 및 접촉자 관리 등 24시간 대응체계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5일(수)에는 태백시의 주요 관문인 태백역 및 시외버스터미널 뿐 만 아니라 백산역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마스크 배부와 개인 예방수칙 홍보 활동을 전개했다.

최근 내린 겨울눈을 보기 위해 관광객들이 많이 운집할 것으로 예상 되는 철암역에는 오늘(6일)부터 본격적인 홍보 활동을 실시 할 예정이다.

또, 방역소독 전담팀 2개조는 황지자유시장과 장성시장 상인회의 협조로 시장골목과 쉼터, 화장실까지 방역을 실시하기로 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방역 활동을 강화하는 만큼 시민들께서도 개인예방수칙(마스크착용, 손씻기, 기침예절, 코로나 예방 인사법)을 준수하여 주시고 타 지역으로의 외출을 가급적 자제하여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경직 기자  lekyji@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