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대, ‘多올림 컬처 메이커 실습교육 수료식’ 개최
  • 김희영 기자
  • 승인 2019.11.13 18:30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 김희영 기자] 경남대학교 LINC+사업단(단장 강재관)은 지난 9일 오후 2시 산학협력관 1층 로비에서 ‘2019학년도 多올림 컬처 메이커 실습교육 수료식’을 개최했다.

경남대 LINC+사업단은 ‘2019학년도 多올림 컬처 메이커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대학생 다문화 교육전문멘토양성 집중교육’을 운영했으며, 지난 9월부터 11월까지 약 3개월간 다문화·탈북가정 학생들의 성장과 대학생의 다문화 교육역량 및 전문 인력양성을 위한 다채로운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프로그램은 다채로운 이론교육과 다문화 관련 제품을 만들어보는 실습교육으로 진행됐는데 기계공학부 이학선 교수의 ‘컬처 메이커 교육’은 사전교육을 통해 발굴한 아이디어를 3D프린터 및 레이저 컷팅기를 활용해 다문화를 표현한 생활필수품을 제작해 볼 수 있어 참여 멘토 학생과 다문화·탈북가정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수료식에는 경남대 정은희 지역사회혁신센터장을 비롯해 다문화 교육 멘토링에 참여 중인 재학생 15명과 다문화·탈북가정 초등학생 15명 및 학부형이 참석했으며, 수료증 전달식과 함께 그동안 실습을 통해 제작한 다양한 소품을 전시하고 소감을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정은희 지역사회혁신센터장은 “다문화 교육 전문멘토 양성교육을 통해 다양한 문화를 접하고 서로 간 이해와 문제해결의 방법을 몸으로 배우는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다.”며 “문화간격을 좁혀나가는 이번 과정을 통해 다문화 학생들이 더 나은 미래를 꿈꿀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