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영양군, 2018년 재정운용 13개군 중 1위
  • 김연학 기자
  • 승인 2019.11.12 18:27
  • 댓글 0
영양군청 전경

[시사코리아저널 김연학 기자] 최근 나라살림연구소(소장 정창수)에서 발표한 ‘나라살림리포트 제10호 – 전국지자체의 2018년 살림살이 성적표 공개’에서 경북 영양군(군수 오도창)이 효율적이고 책임성 있는 재정 운용을 했다는 평가 결과가 나왔다.

나람살림연구소에 발간한 ‘전국지자체의 2018년 살림살이 성적표 공개’자료는 지난 10월, 행정안전부가 2018년 결산을 기준으로 전국 243개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운영현황을 평가한 ‘2019 지방재정분석’내용을 분석한 내용으로 영양군의 재정분석 종합순위는 경북도 13개군 중에서 가장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종합순위는 재정 건전성 6개 지표(통합재정수지비율, 관리채무비율, 공기업부채비율 등)와 재정 효율성 7개 지표(자체수입비율, 체납액 관리비율, 지방보조금비율 등)의 지표 값을 기준으로 동종단체 5개 범주별로 산정해 도출했다.

영양군은 통합재정수지비율, 경상수지비율, 관리채무비율, 지방세체납액 관리비율 등 많은 부문에서 고르게 높은 점수를 받았으며, 건전한 재정 수지관리를 통해 동일 유형 지자체보다 높은 통합재정수지 비율을 유지를 통해 재정을 효율적으로 운용함으로써 높은 점수를 받았다.

반면 영양고추유통공사와 같이 농작물 작황에 따른 단기차입금의 영양군 지급보증에 따른 대출금 상환구조와 관련된 공기업관리 부문과 자주세입원이 전무한 지역 현실이 반영된 지방세 및 세외수입 비율에서는 아쉬움을 남겼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급변하는 대내외 환경 속에서 확장적 재정운용을 통해 군민 모두에게 힘이 되는 지역 살림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점”이라면서, “이번 재정분석 결과를 토대로 앞으로도 군민의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세입확충과 세출절감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통해 지방재정의 건전성과 효율성을 지속적으로 높여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연학 기자  dusgkr0808@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연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