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은행,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캠페인’ 가져경상대학교 학생들에게 금융사기 예방법 일러주고 실제 피해사례 상담
  • 김희영 기자
  • 승인 2019.10.17 16:37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 김희영기자]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17일 금융감독원 경남지원 등과 합동으로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캠페인’을 벌였다.

경상대학교에서 진행된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캠페인에는 금융소비자보호부 직원 4명을 비롯해 금융감독원 경남지원ㆍ경남도청ㆍ경남지방경찰청ㆍ한국소비자원 관계자가 참가했다.

경상대학교 축제장 한 켠에 부스를 마련한 5개 기관 관계자는 학생들에게 금융사기 피해예방 홍보물을 배포했다.

또 부스를 찾은 학생들에게 금융사기 예방법을 일러주고 실제 피해사례 상담도 해줬다.

금융소비자보호부 박상동 부장은 “사회 초년생이 될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금융사기가 예상보다 심각하다. 날로 교묘해지는 금융사기로부터 우리 젊은이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관심 갖겠다”고 말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