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대, 사회적기업가 이그나이트 행사 개최초청 특강, 토크콘서트 등 사회문제 해결과 공감 위한 다채로운 행사 열려
  • 김희영 기자
  • 승인 2019.10.01 18:04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 김희영 기자] 경남대학교 LINC+사업단(단장 강재관)은 1일 오후 4시 한마미래관 1층 시청각실에서 경상남도 지역특화사업인 사회적기업가 이그나이트 행사를 개최했다.

경남대 LINC+사업단과 모두의경제사회적협동조합이 공동으로 주관하고 경상남도가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SE想(세상)공감!-청년 사회문제와 마주하다’를 주제로, 초청 특강과 이그나이트 행사, 토크콘서트 등 총 3부에 걸쳐 진행됐다.

이날 특강에는 ㈜유스베이스캠프 엄주환 대표가 강사로 초청돼 ‘청년이여, 꿈에 도전하자!’를 주제로 특강했으며, 다양한 사회문제를 학생들과 인식하고 공감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 2부 이그나이트 행사에는 소셜 소담 이유호 대표의 ‘사회문제, 소소한 관심으로 풀어가다’ 발표와 ㈜와로 오형래 대표의 ‘꿈꿀 수 있는 세상을 만들어 갑니다’, ㈜기술자숲 공태영 대표의 ‘우리의 20대와 30대, 마주침의 연속’, 함안농부협동조합 박재민 대표의 ‘청년 농부들이 만들어가는 함께 농장’ 등의 다양한 발표가 이어졌다.

행사 이후에는 ‘세상 문제 함께 풀어가기’를 주제로 한 토크콘서트가 진행됐다.

경남대 정은희 지역사회혁신센터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경남대 학생들이 사회 문제를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을 가지게 됐다.”며 “앞으로 사회가 요구하고 청년이 바라보는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공감하고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장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김희영 기자  yebbi22@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