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맨발학교 권택환교장 초청 엑스포아카데미올 가을 조성할 ‘경주엑스포 맨발전용 둘레길’도 자문
  • 이동우 기자
  • 승인 2019.06.13 22:27
  • 댓글 0
▲ 13일 맨발학교 교장인 권택환 대구교육대 교수(왼쪽 네 번째), 경주엑스포 류희림 사무총장(왼쪽 다섯 번째)과 직원들이 엑스포공원을 맨발로 걷으며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시사코리아저널 이동우 기자] (재)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13일 엑스포 대회의실에서 맨발학교 교장인 권택환 대구교육대 교수를 초청해 2019년 제3회 엑스포아카데미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 직원을 대상으로 마련한 이번 아카데미는 권 교수가 ‘수명을 연장하는 맨발걷기’라는 주제로 맨발걷기의 중요성과 필요성, 효과 등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인성과 창의성의 근원은 바로 자연친화운동에서 찾을 수 있다”며 “아이들이 정신적, 육체적으로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맨발걷기, 흙 놀이체험 등을 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구교육대 특수통합교육과 권택환 교수는 교육부 장학관, 특수교육과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행복인성교육연구소장과 맨발학교 교장을 맡아 맨발걷기운동을 펼치고 있다. 저서로 ‘맨발학교-맨발로 교육’, ‘맨발교실-맨발로 교육’ , 시집 ‘싸리꽃 앞에서’ 등이 있다.

맨발걷기운동은 맨발로 즐겁게 걸으면서 몸과 마음의 건강을 얻자는 취지로 최근 학부모와 건강을 생각하는 이들에게 크게 주목받고 있다.

특히 경주세계문화엑스포는 올 가을 엑스포공원에 ‘맨발전용 둘레길’을 조성할 계획으로, 이날 권 교수와 류희림 경주세계엑스포 사무총장은 함께 공원을 걸으며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권 교수는 “맨발걷기는 건강과 행복을 지키는 최고의 실천방법”이라며 “경주엑스포공원에는 흙 깔린 곳이 비교적 많아 맨발걷기를 통한 힐링 여행에 최적지”라고 평가했다.

류희림 사무총장은 “경주엑스포 만큼 걷기에 좋은 공원은 없을 것이다. 미술관과 공연장 등 다양한 콘텐츠를 잇는 동선을 잘 연결하고 여러 조언을 종합해 ‘걷고 싶고’, ‘걷기 좋은’ 엑스포 공원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주엑스포는 직원들이 새로운 지식과 교양을 쌓을 수 있도록 2014년부터 각계 전문가를 초청해 특강을 듣는 ‘엑스포 아카데미’를 운영중이며 올해도 문화, 역사, IT 등 다양한 강좌를 계획하고 있다.

 

이동우 기자  lte8827@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