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7080얄개들의 복고축제, 청춘을 소환한다!중장년층 맞춤형 경주 관광프로그램으로 최적합
  • 이동우 기자
  • 승인 2019.06.06 07:59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 이동우 기자] 최근 복고가 새로운 관광트렌드가 되면서 1960~80년대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해 중장년층의 추억을 소환할 수 있는 <7080얄개들의 복고축제>라는 중장년층 감성여행프로그램이 경주에서 운영되어 큰 인기를 얻을 전망이다.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 주최로 열린 2019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관광콘텐츠 공모사업에 5권역에서 선정된 신라문화원(원장: 진병길)은 경주에서의 추억을 가지고 있는 학교 동창회, 졸업생 부부동반, 중장년층 카페, 블로그 회원, 대규모 단체나 기업연수, 특히 <회갑여행>을 떠나고자 하는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특별히 7080콘서트도 함께 개최한다.

6월부터 10월까지 총5회 중 첫 번째로 열리는 6월 7일(금)에는 경주-포항권역 1박2일 일정으로 서울·경기·충청권에서 활동하고 있는 진향란·장소미·순향노래교실 회원 300여명 등 관광객 500여명이 참가한다.

일반 관광객들도 이날 보문단지 내 한국대중음악박물관에 오면 2시부터 7시까지 추억의 교복과 그 시절 촌티(?) 복장을 입고 포토 존에서 사진을 찍을수 있고 7시부터 9시까지 코미디언 김명덕씨의 사회로 참가자 장기자랑, 젊은미소로 잘 알려진 건아들, 후니용이 등 초대가수 공연, 마지막으로 전체가 디스코를 추는 청춘나이트에 참여할 수 있다.

행사를 주관한 신라문화원 진병길원장은 “독일파견 광부, 간호사, 중동 산업역군, 월남전 참전 등 50~70대는 대한민국 산업화 토대를 만들어준 고마운 세대들이다”면서 “오늘만큼은 경주에서 아련한 옛 추억을 찾아보는 의미있는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행사 참가문의는 신라문화원 054-777-1950 으로 하면 된다.

우천인 경우 한국대중음악박물관 실내공연장으로 옮겨 진행한다.

이동우 기자  lte8827@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