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도문화관광공사, 소울스테이 활성화 간담회 개최
  • 이동우 기자
  • 승인 2019.03.14 09:17
  • 댓글 0
▲ 실무자들이 소울스테이 활성화에 대해 토론을 하고있다.

[시사코리아저널 이동우 기자]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사장 김성조)와 경북도는 지난 13일 포항 소울스테이 사업단에서 소울스테이 담당자 등을 대상으로 소울스테이 활성화 및 상호 교류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소울스테이 육성지원 사업의 활성화를 도모하고 업무담당자의 역량강화와 프로그램 발전을 위해 추진되었다.

경상북도 및 공사와 소울스테이사업단(단장 최재영 신부) 및 소울스테이 14개 기관 업무담당자들이 참가하여 소울스테이 활성화를 위한 토론의 시간을 가졌고, 소울스테이 기관별 프로그램 사례 및 추진사항을 공유 등 상호 정보교류와 더불어 간담회 추진 등 소울스테이 프로그램 발전에 대한 심도 있는 토론을 했다.

김성조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사장은“이번 간담회를 통하여‘19년 소울스테이 프로그램 발전과 기관별 실무자의 역량강화를 기대한다”며“소울스테이가 경북을 대표하는 힐링 관광 상품이 될 수 있도록 경북도와 소울스테이사업단 그리고 공사가 함께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소울스테이는 천주교 휴양시설인 피정의집, 수도원, 복지시설 등에서 명상과 기도, 봉사활동 등의 프로그램을 일반인들도 쉽게 체험할 수 있도록 만든 맞춤형 테마관광 상품이다.

2015년부터 국내 최초로 경상북도에서 실시하여 현재 14개 기관이 참여하고 있으며 매년 10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이용하는 등 경북의 대표 힐링스테이 상품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예약신청은 소울스테이 사업단 홈페이지(http://soulstay.or.kr/)나 전화번호(054-275-0610)을 통해 가능하다.

 

이동우 기자  lte8827@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