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도축장ㆍ집유장 HACCP 운용 적정성 조사·평가 결과농축식품부, 소비자가 뽑은 베스트 작업장(10개소) 및 우수 시·도(2개소) 선정
  • 차경수 기자
  • 승인 2017.12.07 14:18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차경수 기자] 농림축산식품부는 전국 총 191개의 도축장(포유류 79개소, 가금류 49개소)·집유장(63개소)을 대상으로 4월부터 11월까지 8개월간 안전관리인증기준(HACCP) 운영상황을 평가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공정하고 객관적인 평가를 담보하기 위해 농식품부(농림축산검역본부) 주관으로 지자체(5개 광역시, 9개도)와 소비자단체(9개 단체), 외부전문가(대학 등 11개 기관)가 참여해 합동평가를 실시했다.
도축장ㆍ집유장의 인프라, 위생관리 및 미생물 검사결과에 대한 세부 항목별로 평가했으며, 평가결과에 따라 ‘적합’, ‘재평가’로 판정했다.

전반적으로 HACCP 운영 수준은 향상됐으며, 재평가 대상 도축장과 집유장은 모두 전년대비 다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총 128개소 도축장 중 ‘적합’은 110개소(86%), ‘재평가’는 18개소(14%)로 평가됐다.
포유류 도축장은 평균 점수가 90.8점이었고, ‘적합’ 69개소(87%), ‘재평가’ 10개소(13%)이었고, 가금류 도축장은 평균 점수가 89.5점이며, ‘적합’ 41개소(84%), ‘재평가’ 8개소(16%)였다.
  
전년도와 ‘재평가’ 대상을 비교해 보면 포유류 도축장은 7개소가 감소(2016년 17개소, 22% → ’17년 10개소, 13%)했고, 가금류 도축장은 2개소가 감소(2016년 10개소, 20% → ‘17년 8개소, 16%)했다.
 
총 63개 집유장 중 ‘적합’은 60개소(95%), ‘재평가’는 3개소(5%)로 평가됐다.
평가점수는 평균 95.9점이었고 전년도 대비해 ‘재평가’ 대상 집유장은 1개소가 감소했다
  
HACCP 운영 수준이 향상된 것은 사전교육 및 컨설팅 제공, 현장 기술지도 강화와 작업장 관계자들의 인식개선으로 위생수준이 향상되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이번 평가에서 재평가 대상 도축장ㆍ집유장은 관할 시·도에 통보하여 시정조치와 시·도 주관의 재평가를 실시하며, 평가결과를 토대로 차등 관리(불시 위생감시 등)해 작업장의 운용 수준이 개선되도록 할 계획이다.
 
아울러, 소비자단체와 공동으로 선정한 HACCP 베스트 작업장을 선정해 최우수·우수상(8개소) 및 발전상(2개소) 수여와 HACCP 관리 우수 지자체(2개소)에 대해 시상을 통해 HACCP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

이번 평가 결과 최우수·우수상(8)은 부경양돈농협 김해축산물공판장(최우수, 포유류), 부경양돈농협 부경축산물공판장, 민속엘피씨, 도드람엘피씨 (가금류) 하림정읍공장(최우수), 참프레 (집유장) 연세대학교 연세우유(최우수), 남양유업 나주공장 집유장이 받았다.

발전상은 농협고령축산물공판장, 농업법인 유성농산이 수상했다.
우수 지자체는 경기도(동물위생시험소)와 충청남도(동물위생시험소)가 선정됐다.

차경수 기자  ccks57@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