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제5회 영덕대게배 국제유소년축구대회 열전 돌입
  • 신해욱 기자
  • 승인 2017.07.28 07:28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 신해욱 기자] 유소년축구의 메카, 영덕군에서는 27일부터 내달 2일까지 제5회 영덕대게배 국제유소년축구대회가 펼쳐진다.

강구대게축구장, 영해생활체육공원, 창포해맞이축구장에서 진행되는 이번 대회에는 일본과 중국의 우수 팀과 국내 명문클럽들을 포함해 총 72개 팀이 출전하여 열전을 벌이게 된다.

이번 대회를 주최하는 영덕군에서는 무더운 날씨 속에 대회가 진행되는 만큼, 야간조명시설 등 이미 구축된 축구장 인프라를 최대한 활용하여 기온이 높고 햇볕이 뜨거운 낮시간대(오후 1시 ~ 오후 4시)의 경기를 야간 경기로 편성하고, 기온 상승이 급격할 경우 경기 중 워터 타임을 가지도록 한다.

또한, 참가 선수들이 어린 학생들임을 감안해 개막식 행사를 생략하고 개막전 경기 격려로 대체하는 등 선수 보호 및 안전 관리에 중점을 두고 대회를 진행한다.

한편, 관중석 그늘막 텐트, 대형 선풍기 등도 구장별로 보강해 선수 학부모들과 주민들이 불편하지 않게 경기를 관전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영덕군 관계자는 “피서철과 겹쳐진 대회 기간에는 선수단과 학부모 등 3,000여 명이 영덕을 방문해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8월 2일 창포해맞이축구장에서 열리는 U-12 결승경기가 SBS Sports를 통해 전국으로 방송됨으로써, 영덕의 브랜드 가치를 한층 높이는 계기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신해욱 기자  shw4433@naver.com

<저작권자 © 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해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