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호남
광주 남구, 취업 지원 프로그램 본격 운영
  • 채한범 기자
  • 승인 2017.06.19 12:39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채한범 기자] 광주 남구(구청장 최영호)는 19일 “한시적인 공공 일자리 사업에 의존하고 있는 사업 참가자들이 민간기업에 취업할 수 있도록 취업 지원 프로그램을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상반기와 하반기에 각각 취업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해 재취업에 대한 희망을 심어주고, 민간 일자리로의 안정적인 이동을 가능하도록 하기 위함이다.

남구에 따르면 ‘2017년 상반기 공공일자리 사업 참여자 취업 지원 프로그램’이 오는 20일 오후 1시 30분부터 구청 6층 중회의실에서 진행된다.

(재)노사발전재단 중장년 일자리센터와 연계해 실시되는 이번 프로그램에는 올해 공공근로 및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근로자 57명 가량이 참여할 예정이다.

남구가 올해 이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된 이유는 공공일자리 사업 참가자 대다수가 공공기관에서 추진하는 일자리 사업에만 의존하고, 민간기업 재취업에 대해 소극적인 입장을 보이고 있어서다.

이에 따라 남구는 이날 (재)노사발전재단에서 책임 커리어 컨설턴트를 맡고 있는 박국헌 강사와 이명숙 강사를 초빙해 사업 참여자들의 취업 의욕을 북돋우고, 취업 성공사례를 통한 구직 및 면접 전략 등 취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정보를 전달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사업 참가자들이 시련이나 고난을 이겨내는 긍정적인 마인드를 갖추고, 인생의 밑바닥에서 다시 정상을 향해 치고 올라올 수 있는 힘을 뜻하는 ‘회복 탄력성’을 키우는 방법에 대해서도 설명할 예정이다.

남구 관계자는 “공공일자리 사업 참가자들이 실직에 따른 불안감을 해소하고, 자신감을 확보해 제2의 인생을 설계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맞춤형 취업 프로그램을 정기적으로 실시해 민간기업 일자리에 재도전 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남구는 올해 하반기에도 공공 일자리 사업 참가자를 대상으로 취업 지원 관련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채한범 기자  francesco-4@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채한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