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한국영화 초 강세 극장가 골라보는 재미 쏠쏠한국영화 초강세! 손현주 주연 공포 스릴러 ‘숨바꼭질’ 개봉 2주차 예매순위 1위
  • 김민선 기자
  • 승인 2013.08.22 12:42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 김민선 기자] 올 여름 극장가는 한국영화 초강세로 골라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지난주 손현주 주연의 공포 스릴러 ‘숨바꼭질’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260만 관객을 돌파했다.

장혁, 수애 주연의 재난영화 ‘감기’도 200만 관객을 넘어서며 박스오피스 2위에 오른 가운데 ‘설국열차’와 ‘더 테러 라이브’도 각각 박스오피스 3위와 4위를 기록하는 등 4편의 한국영화가 여름 막바지 극장가의 흥행을 주도하고 있다.

예스24 영화 예매순위에서는 ‘숨바꼭질’이 예매율 27.5%로 1위를 차지했다. 개봉 첫 주에 ‘감기’와 치열한예매율 접전을 벌였던 ‘숨바꼭질’은 관객들의 입소문을 타고 2주차에 예매순위 1위로 올라섰다. ‘감기’는 예매율 17.4%로 2위를 기록했고, ‘설국열차’는 예매율 14%로 3위에 자리 잡았다.

‘더 테러 라이브’는 예매율 6.5%로 4위를 차지했고, 이번 주 개봉을 앞둔 마술을 소재로 한 범죄 액션 스릴러 ‘나우 유 씨미:마술사기단’은 예매율 6.2%로 5위에 올랐다. 파격적인 소재의 멜로 영화 ‘투 마더스’는 예매율 4%로 6위를 기록했다.

김민선 기자  k1m2s0@naver.com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