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핫클릭
창원소방본부,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구급전술 분야 ‘전국 1위’구급전술팀 출전한 구급대원 4명 특진, 1명 승급 영예 안아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4.06.10 21:13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창원소방본부(본부장 김용진)는 제37회 전국소방기술 경연대회 구급전술 분야에서 ‘전국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37회를 맞은 전국소방기술 경연대회에서 창원소방본부는 7개 종목에 26명이 출전해 구급전술 분야에서 ‘전국 1위’ 의 쾌거를 이뤘다.

구급전술은 1급 응급구조사 또는 간호사 등의 전문자격을 갖춘 구급대원 5명이 팀을 구성해 1차 전문심장소생술 및 2차 다수 사상 대응 전술에 대한 경쟁을 펼치는 분야다. 

올해 출전한 구급전술은 김갑용 · 유현조 · 이승훈 · 윤동근 소방장과 박소연 소방교가 출전해 1계급 특진과 승급의 영예를 안았다.

이들은 좋은 성적을 거두기 위해 밤낮을 가리지 않고 훈련에 매진했으며, 무엇보다 팀원들 간 호흡을 맞추는 데 집중해 좋은 성적을 거두었다.

창원소방본부는 2019년과 2020년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구급전술 분야에서 각각 전국 1위와 2위를 차지한 바 있다.

이렇듯 창원소방은 구급전술 분야에서 숙련된 노하우와 탁월한 전술로 항상 상위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김용진 소방본부장은 “전국에서 내로라하는 대원들이 모여 열띤 경쟁을 펼친 가운데 1위라는 좋은 성적을 거둬 진심으로 축하한다”면서 “구급전술 분야뿐 아니라 모든 분야에서 열심히 해준 창원소방본부 대원들의 노고에 고마움을 표한다”고 말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