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청소년범죄예방위원 합천지구위원회, 범죄 취약계층 사랑의 집 고쳐주기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3.11.20 17:11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법무부 청소년범죄예방위원 합천지구위원회(회장 강호동)는 20일 정순식 부회장 및 임원 4명이 참석한 가운데 묘산면에서 범죄 취약계층 사랑의 집 고쳐주기 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활동은 매년 합천지구위원회에서 추진하는 대표적인 활동으로, 범죄에 노출될 위험이 있는 취약계층 가정을 대상으로 주거환경 개선하고자 마련됐다. 

올해는 묘산면 반포리에 한 가구를 대상으로 싱크대 교체 작업을 진행했다.

정순식 부회장은 “추워진 날씨에도 임원분들이 참석해 이웃사랑을 실천해주셔서 감사하며, 앞으로도 주거 취약계층 가정을 살피고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강구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법무부 청소년범죄예방위원 합천지구위원회는 범죄 예방을 위한 자원봉사 활동과 청소년들의 건전한 성장을 지원하는 단체다. 

학교주변 및 범죄우범지역 야간 순찰활동, 지역내 청소년 법 교육과 법질서 확립 및 범죄 예방 홍보 활동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