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경남교육청, 고성에서 마늘 수확 일손 돕기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3.05.25 17:58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경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25일 인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 현장을 찾아 일손을 도왔다.

경남교육청 직원 40명은 이날 고성군 회화면 마늘 재배 농가를 찾아 경남농협 직원 60여 명과 함께 마늘을 수확했다.

일손 돕기에 참여한 교육청 직원들은 “농사짓는 시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적극적으로 동참하게 됐다”며 “이번 기회에 영농의 어려움을 몸소 체험하는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교육청은 봄철과 가을철에 농가 일손 돕기를 지속해서 해오고 있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