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핫클릭
석가탄신일 앞두고 거창 밤거리 수놓은 연등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3.05.24 20:18
  • 댓글 0
석가탄신일을 나흘 앞둔 23일 저녁 경남 거창군 거창읍 거창군청 주변에 오색 연등이 매달려 있다. /사진제공=거창군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부처님 오신날을 기념하는 석가탄신일을 앞두고 각 사찰과 불자들이 연등을 달며 부처님의 자비를 기원하고 있다.

사찰은 물론 자치단체 주요 지점에도 연등과 불탑을 점등하고 석가탄신일을 맞고 있는 분위기다.

올해부터는 부처님 오신날도 대체공휴일로 지정돼 기념일인 27일부터 29일까지 3일 연휴가 됐다.

석가탄신일을 나흘 앞둔 23일 저녁 경남 거창군 거창읍 거창군청 주변에 오색 연등이 매달려 있다. /사진제공=거창군

석가탄신일을 나흘 앞둔 23일 저녁 경남 거창군 거창읍 거창군청 주변에 오색 연등이 매달려 있다. /사진제공=거창군
석가탄신일을 나흘 앞둔 23일 저녁 경남 거창군 거창읍 거창군청 주변에 오색 연등이 매달려 있다. /사진제공=거창군
석가탄신일을 나흘 앞둔 23일 저녁 경남 거창군 거창읍 거창군청 주변에 오색 연등이 매달려 있는 가운데 스님이 연등을 바라보고 있다./사진제공=거창군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