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1 지방선거 핫클릭
‘작은 차이가 명품을 만든다’··· 거제시 적극행정 박차박종우 시장, 적극행정 실행계획 보고회서 창의적 · 도전적 ‘변화’ 주문
  • 정종민 기자
  • 승인 2023.04.18 18:47
  • 댓글 0
거제시는 지난 18일 오후 전 간부 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도 ‘적극행정 실행계획 보고회’를 가졌다.

2023년 적극행정 추진방향 설명 및 부서별 중점과제 보고

[시사코리아저널=정종민 선임기자] 거제시는 지난 18일 오후 전 간부 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도 ‘적극행정 실행계획 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시의 올해 적극행정 추진방향에 대한 총괄설명에 이어 각 부서별 과제 중 국․소별 중점과제로 선정된 사업들에 대한 보고 순으로 진행됐다.

회의를 주재한 박종우 시장은 "KTX와 신공항 시대를 앞두고 선제적 · 체계적 대응을 위해 그 어느 때보다 적극행정이 절실히 요구되고 있다"면서 직원들에게 기존의 절차와 관행을 뛰어넘는 변화를 주문했다.

거제시는 지난 18일 오후 전 간부 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도 ‘적극행정 실행계획 보고회’를 가졌다.

박 시장은 “익숙한 것은 편하기는 하겠지만 발전이 없다. 새로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도전적이고 창의적인 해법이 필요하고, 그 열쇠는 변화를 위한 용기에 있다”면서 “작은 변화와 작은 차이가 명품을 만든다는 사실을 반드시 기억하고 실천해 줄 것”을 강조했다.

한편, 거제시는 올해 적극행정 전략목표를 ‘시민중심 시민공감 적극행정 추진’으로 설정하고, 적극행정 문화를 조성하고 확산하는데 집중하고 있다. 

또한, 보고회에 앞서 부서별로 제출된 43건의 적극행정 과제들 중 국 · 소별 중점과제로 9건을 선정하고, 다시 적극행정심의회의 심의를 거쳐 ‘양돈농장 악취발생 장기 미해결 고충민원’ 해결과 ‘편의점을 활용한 이동노동자 간이쉼터 조성사업’ 등 최종 4건의 거제시 중점과제를 선정해 주민체감도가 높은 적극행정 추진에 박차를 가해 나갈 계획이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