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부산구치소, 사랑의 헌혈로 혈액부족 해소에 기여
  • 이환수 기자
  • 승인 2023.04.07 16:50
  • 댓글 0

[시사코리아저널=이환수 기자] 부산구치소(신동윤 소장)는 7일 계속되는 만성적인 혈액 수급 부족 해소를 위해 대한적십자사(부산혈액원)와 함께 ‘생명 나눔 사랑의 헌혈’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교도관 21명이 혈액 수급에 어려움을 겪는 의료 현장에 보탬이 되고자 참여하였다.

부산혈액원 관계자는 “부산구치소와는 혈액수급 안정화와 헌혈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2021년 체결한바 있다”고 밝히며,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단체헌혈이 적어 혈액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을 때 부산구치소가 헌혈 행사에 적극 동참해 주어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부산구치소 신동윤 소장은 “의료 현장에서는 혈액 보유량이 부족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안다. 코로나19 감염병 유행으로 일선 현장에서 수고해 주신 의료진에 항상 감사한 마음"이라며 "위기 상황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라도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부산구치소 전 직원은 앞으로도 헌혈 운동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부산구치소는 매년 정기적 단체헌혈 외에도 지역사회 복지시설 및 불우이웃 위문, 불우청소년 장학금 지급 등 지역사회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환수 기자  naewoe4560@hanmail.net

<저작권자 © e시사코리아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환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